시장동향(240)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김정은, 北경제 변화시킬 가능성-조선일보 |시장동향

2011-12-21 17:18

http://blog.drapt.com/yunsuhk/347161324455485228 주소복사

김정은 북한 당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이 앞으로 북한 경제를 변화시킬 가능성이 크다고 미국 시사주간 타임이 20일 인터넷판에서 보도했다.

타임은 먼저 김정은 부위원장이 어렸을 때 스위스에서 교육받은 점을 들었다.

덩샤오핑(왼쪽)과 김정은. /조선일보DB·조선중앙통신
외국 생활 경험이 있는 덩샤오핑이 중국 경제를 변혁시켰듯 김정은 부위원장도 비슷한 행로를 밟을 수 있다는 분석이다.

특히 외부 세계의 경제와 북한 주민의 생활상을 목격한 김 부위원장이 불법적 수단으로 외화를 벌어야 하는 현 상황을 타개하려 할 수 있다고 이 주간지는 예상했다.

아버지인 김정일 국방위원장 시절에 개성공단이나 황금평·라선지구 같은 특별경제구역 조성 사례가 있었다는 점도 이런 예상의 배경이다.

러시아에서 북한을 경유해 한국까지 이어지는 천연가스관 건설 사업이 추진되고 있고, 러시아가 경제교류 증진을 위해 110억달러에 이르는 구소련 시절 채무를 탕감하려는 협상을 벌이고 있는 점도 북한 경제가 개방 쪽으로 돌아설 수 있다는 희망을 주고 있다.

하지만 이 주간지는 북한의 통치이념인 ’주체사상’이 북한으로서는 일종의 존재 이유며, 외부와의 경제교류 확대 대신 핵무기 관련 행보를 물려야 한다면 북한은 고립의 길을 택할 가능성이 여전히 있다고 진단했다.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매경이 만난 사람] 상품투자의 귀재 짐 로저스 신년 특별 인터뷰 전체글 보기
이전글 '박원순發 집값 쇼크' 확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