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기사(324)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압구정동 50층 재건축에도 시장 잠잠 |작성기사

2011-07-15 17:28

http://blog.drapt.com/y303602/81310957379644 주소복사


압구정동 한강변 단지들이 재건축을 통해 50층 초고층 단지로 새로 태어날 전망이다. 지난 14일과 15일 서울시가 압구정 전략정비구역 지구단위계획을 마련해 주민설명회를 가졌다.


서울시에 의하면 압구정 단지들을 3개 구역으로 나눠 개발할 예정이다. 현재 미성·신현대아파트가 있는 1구역, 옛 현대아파트가 있는 2구역, 한양아파트의 3구역으로 총 1만1천8백24가구를 짓는다.


이 소식이 매스컴을 통해 대대적으로 알려졌지만 시장 반응은 시큰둥하다. 서울시의 발표 이후 시세변동이 없는 것은 물론 매수문의도 조용하기만 하다.


압구정동 K공인 관계자는 “대부분 알고 있던 내용이라 새로울 것이 없어 매수자들의 관심이 크지 않다”며 “간혹 매도자들이 앞으로의 시세전망을 물어올 뿐”이라고 상황을 전했다.


S공인 관계자 역시 “호재 임에도 불구하고 매수자들의 반응이 전혀 없다.”며 “기부채납에 대한 부담 때문에 매수자들이 별 매력을 못 느끼는 것 같다”고 원인을 분석했다.


압구정동 일단 단지들은 발표 전과 시세변동이 전혀 없으며, 한양1차 92㎡가 10억~10억 5천만원, 미성 112㎡는 13억2천만~14억원이다.


12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이전글 르포 한강신도시 첫입주 우남퍼스트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