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정책/건설사(39)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올해안 30개 이전공공기관 청사 착공 |정부정책/건설사

2010-04-21 15:35

http://blog.drapt.com/wlduswk/3955411271831728660 주소복사

 

 

올해안 30개 이전공공기관 청사 착공
머니투데이 2010-04-21 09:30:00

[머니투데이 이군호 기자][국토부, 지역발전委 보고…24조 투입, 남해안 경제·물류·휴양허브 조성]

내달 제주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국토해양인재개발원 청사를 시작으로 연내 전국 10개 혁신도시에서 30여개 이전공공기관 청사를 착공한다. 혁신도시내 민간기업·대학·연구소 등이 입주하는 산학연클러스터용지 가격은 추가로 평균 16% 인하한다.

수려한 해안경관과 함께 기간산업이 집약된 남해안은 2020년까지 민자 포함 총 24조원을 투입해 동북아 경제·물류·휴양허브 선벨트로 조성한다.

국토해양부는 21일 개최된 '제7차 지역발전위원회 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혁신도시·기업도시 활성화 방안'과 '남해안 선벨트 종합계획(안)'을 각각 보고했다고 밝혔다.

◇올해 30개 이전공공기관 청사 착공

국토부는 내달 제주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국토해양인재개발원 청사를 시작으로 전국 10개 혁신도시에서 30여개의 이전공공기관 청사를 착공하기로 했다. 올해 착공하지 못한 나머지 이전기관도 부지매입 및 청사설계를 연말까지 완료해 내년 초에 착공할 계획이다.

공공기관 이전을 독려하기 위해 이전공공기관 소관 부처가 참여하는 '지방이전 추진점검단'을 구성·운영, 이전추진실적을 공공기관 워크숍 등에 보고하고 공공기관 경영평가 때 반영하는 것도 검토하기로 했다.

혁신도시내 민간 기업·대학·연구소 등이 입주하는 산학연클러스터용지 가격도 추가로 평균 16% 인하한다. 현재 국토부는 자족기능용지를 244만㎡에서 338만㎡으로 38% 확대하고 분양가 14.3% 인하를 추진 중이고 이번에는 공원·녹지면적을 조정해 유상공급면적을 늘리는 방식으로 산학연클러스터 용지가격을 인하하게 된다.

기업도시의 경우 정상적으로 추진 중인 기업도시에 대해서는 최대한 자율성을 부여하면서 법과 제도 개선을 추진하기로 했다. 입주기업 특성에 맞는 토지공급을 위해 원형지 공급을 활성화하고 입주기업 종사자의 주거안정을 위해 공공주택 특별분양을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이 부진한 무안·무주·영암해남 기업도시는 지자체 지원을 통해 맞춤형 해결방안을 찾고 조기추진을 독려하는 한편 개발규모를 축소하고 단계적으로 개발해 사업성을 확보하도록 할 예정이다.

↑올해 청사를 착공하는 이전공공기관

◇남해안은 경제·물류·휴양허브 조성

국토부는 2020년까지 남해안을 세계적 해양 관광·휴양지대와 글로벌 경제·물류거점으로 육성하는 내용의 중장기 발전구상을 제시했다. 남해안 선벨트 종합계획에는 총 166개 세부사업이 반영됐으며 민자 포함 총 24조3000억원이 투자된다.

종합계획(안)을 보면 거점별로 한려수도권(여수~사천~통영~거제)은 체류형 관광지대로, 다도해권(신안~진도~완도, 기타 섬지역)은 판타지 아일랜드로, 남도문화권(강진~순천~남해)은 휴양·헬스케어벨트로, 부산 등 도심권은 레저·테마 파크로, 고흥·사천은 우주·항공 스페이스단지로 각각 개발한다.

수요가 늘고 있는 해양레저산업 육성을 위해서 부산·여수·목포·통영 등에 크루즈 기반시설을 설치해 국제크루즈 선사를 유치하고 요트 등 해양스포츠를 위해 주요 관광거점별로 마리나 시설을 조성한다.

수리조선(부산), 기자재·해양플랜트(고성·통영), 중소형 조선(신안), 엔진·부품(영암 등) 거점단지를 연계·조성하는 조선산업 클러스터를 조성하고 항공우주(사천, 고흥), 로봇(마산), 신소재(보성, 고흥), 핵과학(부산) 등 신산업을 육성한다.

인프라 확충을 위해 동서를 잇는 남해안 일주철도를 단계적으로 복선전철화하고 내륙연계 고속도로망(광주~완도, 통영~거제)은 타당성 검토 등을 거쳐 추진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국토부는 해안권위원회 심의를 거쳐 내달 종합계획을 확정하고 파급효과가 큰 사업부터 단계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국토부는 남해안 선벨트 종합계획으로 생산유발효과 48조원, 부가가치 유발효과 20조원, 일자리 22만개 창출 등을 기대했다.

↑남해안 선벨트 종합계획안

[관련기사]
서울 3대권역 오피스 공실률 10%대까지 늘어난다
산으로 가는 용산역세권, 투자자끼리 티격태격
30가구 도시형생활주택, 건축허가로 사업가능(상보)
서울 강남재건축 거래부진·가격하락 '이중고'

http://land.naver.com/news/news.nhn?m=read&mode=photo&office_id=008&article_id=0002316960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LH, 영종하늘도시 추가 지역 보상 개시 전체글 보기
이전글 남해안 '선벨트' 24.3조 투입.. 세계적 해양관광지대 조성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