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이야기(167)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스크랩] 천호뉴타운 초고층 개발된다 |우리동네이야기

2009-10-08 13:47

http://blog.drapt.com/wjungmin/1882331254977277955 주소복사

자료출처 : 동호회 > 한강변 재개발 투자연구소

원문출처 : http://cafe.drapt.com/346

천호뉴타운 초고층 개발된다
한강변 4개구역 합동개발키로
서울 강동구 천호동 한강변에 최고 50층의 초고층 뉴타운이 만들어진다.

서울 강동구청은 “천호동 일대 41만2000㎡ 천호뉴타운 내 10개 구역 중 한강변 4개 재건축구역(11만㎡)을 초고층으로 개발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현재 평균 16층, 최고 20~25층로 계획된 층수가 평균 30층, 최고 50층 정도로 올라간다. 4개구역은 하나로 합쳐 총 2000여가구로 합동개발한다.

천호뉴타운은 당초 서울시가 올 초 발표한 한강변 초고층 개발 시범지역 5곳에 포함되지 않았다. 강동구청 도시계획과 이재승 팀장은 “지난 5월 한강변 시민 휴식공간을 더 넓히는 방향으로 사업계획을 다시 짜라는 서울시의 권고에 따라 초고층 건설 계획을 세우게 됐다”고 말했다.

평균 16층에서 평균 30층으로 올라가

초고층을 짓는 대신 주민들은 사업부지의 25% 가량을 서울시에 공짜로 기부채납해야 한다. 이 땅은 공원•문화시설 등 일반 시민들을 위한 공간으로 만들어진다. 기존 계획 상의 기부채납비율은 14%. 기부채납에 대한 반대급부로 용적률(사업부지에 대한 지상건축 연면적 비율)이 기존 240~250%에서 300% 가량으로 올라가고 층수제한이 없어지면서 초고층 건축이 가능해지는 것.

서울시 건축기획과 안수기 담당자는 “한강에서 가까운 한남•흑석•노량진 등 다른 뉴타운도 초고층 개발을 검토했으나 ‘한강에서 500m’라는 거리 규정을 충족하지 못하거나 남산 경관을 가로막을 수 있어 제외했다”고 말했다.

강동구청은 초고층 개발계획이 확정되는대로 내년부터 본격적인 사업에 나설 방침이다. 착공은 2012년 이후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권이상 기자[kwonsgo@joongang.co.kr]
2009년 10월 08일 08시 17분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스크랩] 신분당선의 파급효과는 가히 폭발적이다. 전체글 보기
이전글 [스크랩] 9호선 3단계 연장선 수혜지역을 찾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