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도움되는 말...(81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김중수 "금리정상화 노력 지속될 것.. 다만 쉽지는 않다" |기타도움되는 말...

2011-10-24 08:20

http://blog.drapt.com/sukbae/282611319412025227 주소복사

 

김중수 "금리정상화 노력 지속될 것.. 다만 쉽지는 않다"

 

김중수 한국은행 총재는 금리정상화에 대한 의지를 다시 한번 피력하고 나섰다.

21일 한은 인천연수원에서 가진 출입기자단과의 워크숍에서 김 총재는 이날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이 물가안정을 위한 유동성 조절에 대해 한은과 협의하겠다는 발언과 관련해 "대외불확실성이 줄어든다면 금리정상화 노력은 지속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장기적인 인플레이션 기대심리를 낮추는 것이 중앙은행의 임무"라는 것이다.

다만 김 총재는 금리를 올리는 것이 쉽지만은 않다는 입장이다.

그는 "최근 인도네시아가 금리를 내린 것은 의표를 찌르는 일이었지만, 금리인하는 상대적으로 쉽다"며 "하지만 금리인상은 다르다"고 강조했다. 금리를 올리는 것은 경제전반에 큰 영향을 미치는 만큼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김 총재는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결정할 때 국민들이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더 많은 고민을 한다"며 "어떤 의사결정을 하던 간에 고려해야할 변수들이 많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현재 기준금리가 3.25%에 불과에 정책선택의 폭이 좁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금리를 소폭 올리는 것은 금리인상에 따른 영향이 무차별적이기 때문"이라며 "지난 20년간 선진국들의 금리 인상 폭을 봐도 이 점을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김 총재는 물가목표제 개편을 준비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고려한 적이 전혀 없고 재정부와의 협의도 사실이 아니다'고 말했다. 또 물가지표를 '소비자물가'에서 '근원물가'로 바꿀 계획도 없다고 단정 지었다.

아시아경제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벼랑서 잡은 ‘7평짜리 희망’ 전체글 보기
이전글 IMF "韓 국가채무 내년께 위기이전 수준으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