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노트(1401)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분양가 상한제 발표 후 신축아파트-재건축 희비 교차 |부동산노트

2019-08-18 10:25

http://blog.drapt.com/muzige/7862041566091505736 주소복사

분양가 상한제 발표 후 신축아파트-재건축 희비 교차



분양가상한제 핵폭탄에 경제위기 부동산 어디가 대폭락할까-김종갑의경제부동산 구독 부탁드려요



신축 아파트 매매가 상승
재건축 단지 호가 하락세


18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주 서울의 집값은 0.02% 올라 전주 상승 폭(0.04%)보다 작았다. 분양가 상한제 시행을 앞두고 매수자들이 관망세를 보이면서 재건축 추진 아파트단지의 상승세가 둔화한 영향이라고 부동산114는 분석했다. 재건축 아파트 가격은 0.02% 오르면서 전주보다 상승 폭이 0.07%포인트 낮아졌다.


정부가 이르면 오는 10월부터 투기과열지구에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할 수 있다는 발표가 나온 이후 재건축과 신축 아파트 가격 동향이 확연하게 엇갈리고 있다.


서울 송파구의 대표적인 재건축 단지인 잠실주공5단지는 전용면적 82㎡가 지난달 21억1425만원에 거래됐지만 현재 호가 21억원을 밑도는 매물이 여럿이다.


재건축 추진 단지인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 전용면적 84㎡는 지난달 초 19억7000만∼19억9000만원에 거래됐지만 현재 호가가 18억7000만원까지 내려간 물건도 나왔다.


반면 준공 5년 이하의 신축아파트는 지난주 0.05% 올라 오름폭이 전주보다 0.04%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2016년 7월에 준공한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신대림신동아파밀리에2차는 정부의 분양가 상한제 발표 직후인 13일 전용면적 84㎡ 매물이 역대 최고가인 7억6800만원에 거래됐다. 약 한 달 전에 나온 비슷한 물건이 7억3000만원에 거래된 것에 비해 3800만원 올랐다.


2015년 9월에 준공한 서울 강남구 대치동 래미안대치팰리스1단지는 전용면적 84㎡가 지난달 26억원에 매매됐으나 현재 26억5000만∼28억원에 시세가 형성돼 있다.

또 다른 투기과열지구인 성남시 분당구도 상황은 비슷하다.


2021년 6월 준공 예정인 판교더샵퍼스트파크 전용 114㎡의 분양권은 지난달 29일 11억1250만∼11억2370만원에 매매됐지만 8일 11억6410만원에 거래되더니 분양가 상한제 발표 이후인 16일에는 12억3490만원까지 급등했다.


분양가 상한제로 재건축 단지의 수익성 악화와 사업 추진 일정 연기, 신규 아파트의 공급 위축이 불가피할 것이라는 전망에 무게가 실리면서 집값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풀이된다.


분양가 상한제 시행으로 억대의 추가분담금을 내야 하는 서울 강남권 주요 정비사업 조합 가운데 일부는 일반분양 물량을 대폭 줄이는 방식의 설계변경과 1대1 재건축 등도 대안으로 고려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일반분양 물량이 30가구 미만일 때는 분양승인 대상에서 제외돼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받지 않는다는 점을 노리는 것이다.



헤럴드경제기사 바로가기 클릭




김종갑 부동산재테크 유튜브 전제보기 클릭 * 많은 구독 부탁드립니다.*



천만명 동산의 꿈 유튜브구독 카페가입 환영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1기 신도시 평촌·산본, '역전세난' 경고등 전체글 보기
이전글 분양가상한제에도 집값 안 잡히면? 정부 부동산 추가규제 카드 뭐가 있을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