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공항이전(290)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군공항 이전\' 화성대책위 회의… "경기도 공론화사업 의제 선정 반대" |*군공항이전

2022-08-09 07:0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59996529125 주소복사

'수원군공항 이전' 화성대책위 회의… "경기도 공론화사업 의제 선정 반대"

입력 2022-08-08 16:35수정 2022-08-08 19:36

김학석·민정주기자 marskim@kyeongin.com

수원비행장 화성이전반대범대위가 8일 화성시청 앞 모두누림센터에서 경기도의 공론화 의제선정에 대한 반대 입장을 밝히고 있다. 2022.8.8 /범대위 제공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범시민대책위원회(상임위원장·홍진선)가 8일 화성시민사회단체들과 함께 수원군공항 이전 대응 관련 긴급 대책회의를 갖고 경기도의 공론화 사업 의제 선정에 대해 단호히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화성시청 앞 모두누림센터에서 열린 회의에는 홍진선 상임위원장과 주홍수·조한구 공동위원장, 김경희 화성시의회 의장, 정흥범 화성시의회 특위위원장, 박명원·이홍근 경기도의원, 남병호 화성시청 군공항이전대응담당관, 홍성규 화성노동인권센터 소장, 정한철 화성환경운동연합 사무국장 등 모두 40여 명이 참석했다.

홍진선 위원장은 "최근 경기도에서 도민 참여형 사회문제 해결방안인 '공론화 사업' 첫 의제로 '수원군공항 이전'을 선정했다. 이는 화성시민들의 의사를 철저히 무시한 선정"이라고 반대의견을 피력했다.

수원비행장 화성이전반대범대위가 8일 화성시청 앞 모두누림센터에서 긴급회의를 갖고 경기도의 공론화 의제선정에 대한 반대 입장을 밝히고 있다. /범대위 제공

이홍근 도의원도 "도의 결정은 여러 지점에서 옳지 못하다"며 "우리 시민들의 의사를 모아 공식 의견을 제출할 필요가 있고 시민사회까지 포괄하는 범대위 확대 협의체도 고민해보자"고 제안했다.

홍성규 화성노동인권센터 소장은 "정명근 시장이 언론인터뷰 등을 통해 '국제공항 검토 가능성' 등을 내비친 것부터가 큰 문제였다"며 "시와 긴밀히 협의해 가면서 통일된 입장과 행동을 보여줄 필요가 있다"고 주문했다.

도는 지난 3일 '경기도 공론화 추진에 관한 조례'에 따라 민관협치위원회를 열고 '수원군공항 이전' 공론화 실시를 의결했다. 8월부터 연말까지 여론조사와 숙의토론회 등을 거쳐 공론 결과를 도민에게 보고하고 후속 조치를 마련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화성/김학석·민정주기자 marskim@kyeongin.com

<저작권자 ⓒ 경인일보 (www.kyeongin.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 군 공항 이전’ 공론화 두고 지역 주민들 갈등…김동연의 해법은 전체글 보기
이전글 경기도, 첫 공론화 의제로 ‘수원군공항 이전’ 선정. 여론조사·숙의토론 등 거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