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벤션(24)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컨벤션센터 지원시설 개발업체 선정돼 건립사업 가속도 |*컨벤션

2016-04-20 05:3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61098323182 주소복사

수원컨벤션센터 지원시설 개발업체 선정돼 건립사업 가속도


 

컨벤션센터 개발업체 선정되면 '쌍두마차'로 탄력

경기남부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수원 컨벤션센터 건립사업'이 가속도를 내고 있다.

수원시는 광교지구내 5만5000여㎡에 3290억을 투입해 지하2층 지상5층의 규모로 컨벤션센터를 건립하기 위해 사업을 추진해 왔다.

1000대 이상의 주차장을 갖추고 동시에 최대 1만명을 수용하며 전시시설 500부스, 최대 2500명 수용의 컨벤션홀, 24개의 중소회의실이 들어선다.

또 향후에 단계별 증축을 통해 1000부스 이상의 전시시설과 3500명 수용의 오디토리움을 확충활 계획이다.

이를위해 시는 수원시의 기본설계를 바탕(기본설계기술제안방식)으로 한 국내 굴지의 2개의 컨소시엄으로부터 5월말까지 기술제안서를 제출받는다.

이어 해당 기술제안서를 곧바로 경기도건설기술심의위원회로 넘겨 기술제안서 평가위원회가 업체를 결정하면 수원컨벤션센터 건립사업은 이르면 오는 8월초 첫 삽을 뜨게 될 전망이다.

이런 가운데 수원컨벤션센터 지원용지 개발자가 선정돼 '쌍두마차'가 형성되면서 컨벤션센터 건립사업은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시가 이달초 수원컨벤션센터 민간사업자 유치공모 선정심의위원회를 통해 선정한 우선협상대상자는 한화컨소시엄.

한화컨소시엄은 지원용지 개발계획, 재정건전성, 실현의지, 토지가격 등 심사항목에서 1000점 만점에 972점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화컨소시엄이 개발하게 될 지원용지는 컨벤션센터부지와 인접한 3만836㎡에 이르며 이곳에 백화점과 관광호텔, 아쿠아리움 등 부대·편익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화가 추진할 지원용지 개발사업은 이런 그림들을 담고 있다.

수원컨벤션센터와 한화의 지원시설을 입체적인 공중보행로로 연결한다는 구상이다.

이를 통해 컨벤션센터와 공원, 도시를 유기적인 동선으로 연결한 하나의 단지를 실천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는 것.

한화는 지원시설을 그린산책로, 계곡산책로, 수변산책로 등 3개의 테마산책로로 구성해 시민과 방문객들이 편리하게 이용할수 있도록 열린 공간으로 제공한다.

또 경기도청사 앞 중심업무지구와 컨벤션 지구도 공중보행로로 연결해 접근성또한 높일 계획이다.

한화는 제안서에서 백화점, 호텔, 아쿠아리움 등 핵심시설 운영자를 집객력과 인지도에서 뛰어난 실적의 사업자와 위탁운영하기로 계약을 완료했다고 밝혀 지원시설 조기 활성화에 자신감을 보였다.

시 관계자는 "컨벤션 사업은 대형 박람회, 국제회의, 지식정보 교류모임, 관광 등을 포함하는 종합서비스산업으로 수원컨벤션센터가 건립되면 관광인프라와 접근성에서 유리해 경기남부권의 대표 MICE 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Read more: http://www.nocutnews.co.kr/news/4581215#csidxfb0e6b4626b067d9754113ee3489137 
Copyright © LinkBack

http://www.nocutnews.co.kr/news/4581215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컨벤션센터 '사업자 공모 중단' 가처분 기각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시, 컨벤션센터 우선협상대상자 한화 선정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