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부지(1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화성 걸친 농진청 이전 부지 방치 |↓농진청부지

2018-05-03 18:3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25340364238 주소복사

수원·화성 걸친 농진청 이전 부지 방치

옛 축산과학원 자리 포함 125만㎡ 아파트 건설은 입지 문제로 난항
‘도시개발 지정권자’는 겨우 확정 장기간 시설물 녹슬어 안전 우려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2018년 05월 01일

▲ 수원시 권선구 오목천동 옛 국립축산과학원 후문 출입구에 외부인 출입 통제를 위한 바리케이드와 안내문이 부착돼 있다.  박종대 기자<br /><br />
▲ 수원시 권선구 오목천동 옛 국립축산과학원 후문 출입구에 외부인 출입 통제를 위한 바리케이드와 안내문이 부착돼 있다. 박종대 기자

전북혁신도시로 이전한 농촌진흥청 산하 연구·교육기관들이 기존 사무실로 사용하던 수원·화성 내 건물과 부지들이 장기간 개발되지 않은 채 그대로 방치돼 도심 흉물로 전락하고 있다.

30일 한국농어촌공사 등에 따르면 농어촌공사는 2012년 농진청 등 8개 기관이 들어서 있던 수원시 권선·장안·영통구 및 화성시 봉담읍 일원 273만㎡의 종전부동산을 매입해 총 6개 지구로 나눠 택지개발사업을 진행 중이다. 이 중 장안구 이목동 등 5개 지구는 2013년 말께 국토교통부 승인을 거쳐 최종적으로 주거단지 및 관광인프라 조성 등 세부 개발계획을 확정한 뒤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수원시와 화성시 등 2개 시에 걸쳐 세워져 있던 옛 축산과학원 등 125만5천41㎡에 달하는 종전부지 5지구는 건물과 땅이 장기간 방치된 채 사업 추진이 더디게 이뤄지고 있다.

농어촌공사는 해당 부지를 도시개발사업으로 추진해 공동주택 등의 건설을 추진하지만, 화성시 봉담읍과 수원시 권선구 오목천동 등 시 경계에 위치한 탓에 입지적으로 아파트 건설 시 사업성이 낮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는 점이 사업 속도를 늦추는 요인이 됐다. 또 해당 부지는 2개 시에 걸쳐 있어 도시개발사업 추진 시 이를 행정적으로 총괄할 지정권자를 지정해야 한다. 그런데 수원 군공항 이전 문제를 놓고 양 지자체가 팽팽한 갈등을 보이면서 지난달에서야 화성시로 도시개발사업 지정권자가 최종 확정됐다.

이로 인해 옛 축산과학원과 농업과학원, 한국농수산대학교, 원예특작과학원 등 4개 농업 관련 기관의 건물과 부지가 수년째 개발되지 않은 채 방치되면서 범죄는 물론 각종 안전사고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곳 건물 내에는 외부인 출입을 금지하는 안내문이 부착돼 있었고 이를 통제하기 위해 출입문이 닫혀 있었지만, 일부 주민들이 담을 넘어가 아스팔트 바닥에 앉아 곳곳에서 캔 나물을 다듬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었다. 또 장시간 관리되지 않으면서 철제로 만들어진 간판 등 시설물이 붉게 녹슨 채로 남아 있었으며, 건물 안팎으로 잡초가 무성하게 자라나 있어 을씨년스러웠다. 건물 담장에는 각종 홍보 현수막을 부착할 때 썼던 노끈을 비롯해 각종 쓰레기들이 지저분하게 버려져 있어 쓰레기 하치장을 방불케 했다.

앞서 농진청은 2014년 7월부터 2015년 3월 말까지 본청과 소속 기관을 전북 전주시 중동과 만성동, 완주군 이서면 일원 630만9천297㎡ 부지에 조성된 전북혁신도시 농업생명연구단지로 이전한 바 있다.

이용민(43·수원시 오목천동)씨는 "한두 해도 아니고 농진청 관련 기관이 떠난 지가 언젠데 계속 외딴섬처럼 방치하느냐. 밤이면 무서워 앞을 지나갈 수도 없다"고 불만을 터뜨렸다.

이에 대해 농어촌공사 관계자는 "최근 종전부지 5지구 지정권자가 결정된 만큼 올해 중으로 주민공청회 등 행정절차를 밟아 나갈 계획"이라며 "종전부지 내 건물도 정기적으로 순찰을 다니면서 관리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신임 한기진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장 취임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시, 옛 농촌진흥청 부지 ‘농업역사문화 체험관’ 건립... 2020년 11월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