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하수마을,팅스(105)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 집창촌서 업소 운영한 60대 女,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 |은하수마을,팅스

2021-06-17 07:42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23883332617 주소복사

수원 집창촌서 업소 운영한 60대 女,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

입력2021.06.16 16:25 수정2021.06.16 16:25

집창촌 업소 운영했던 A씨,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

성매매 집결지 폐쇄조치 따라 업소 문 직접 닫아

경찰, 극단적인 선택 가능성에 무게

수원역 앞 집창촌 내 폐업 업소 / 사진=연합뉴스

수원역 앞 성매매 집결지에서 성매매 업소를 운영했던 여성이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6일 경찰 당국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3시께 서울 성동구 옥수동 성수대교 인근 한강에서 한 여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경찰 조사 결과 이 여성은 수원역 앞 집장촌에서 성매매 업소를 운영했던 A 씨 였다. 발견 당시 유서는 없었다.

A 씨는 지난 11일 외출하고 귀가하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범죄 혐의점이 없는 점에 비춰 A 씨가 극단적인 선택을 해 숨졌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조사 중이다.

최근 폐쇄조치 된 수원역 집창촌은 1960년대 부터 수원역과 버스터미널이 자리한 곳에 매춘을 위한 판잣집이 하나씩 터를 잡으며 발전했다.

2019년 1월 수원시가 수원역가로정비추진단을 신설하고 올해 초부터 집창촌 내 소방도로 개설공사를 시작하면서 본격적으로 폐쇄에 대한 논의가 진행돼 왔다.

주변 신설 아파트 주민의 민원도 이어지자 집창촌 업주 모임인 ‘은하수 마을’ 회원들은 지난달 전체 회의 끝에 폐쇄를 결정했고 이달 1일까지 전 업소가 폐쇄됐던 바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집창촌 #사건사고

모바일한경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지민 기자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역 집창촌 다시 빨간불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역 집창촌 업주들 "업소 폐쇄에 따른 이주비·영업 보상" 요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