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창촌-수원시공약(45)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의회, 수원역 성매매집결지 폐쇄 활동 시작 |집창촌-수원시공약

2017-10-27 05:22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09049337697 주소복사

수원시의회, 수원역 성매매집결지 폐쇄 활동 시작

강은주 기자  |  kej494@naver.com

 
수원시의회는 26일 문화복지교육위원회실에서 제1차 회의를 열고 활동 기간과 세부계획을 논의하고 있다. (제공: 수원시의회)

[천지일보 수원=강은주 기자] 경기 수원시의회가 수원역 성매매집결지 정비사업 추진 시 의회차원의 지원과 예상되는 문제에 대한 대안제시를 통해 집결지 폐쇄를 진행하기 위한 특별위원회 활동을 시작했다.

위원회는 지난 26일 문화복지교육위원회실에서 제1차 회의를 열고 활동 기간과 세부계획을 논의하고 최영옥 의원을 위원장, 이미경 의원을 부위원장으로 선임했다.

위원회는 수원역 성매매집결지 내 장기간 성매매에 노출된 여성들의 인권보호와 치유, 생계유지, 주거지원, 직업훈련 등 자활 지원에 중점을 두고 여성인권단체와의 간담회, 현장 방문, 유사사례 벤치마킹, 전문가 초청 토론회 등의 활동을 가질 예정이다.

        

최영옥 의원은 위원회의 활동은 대상 여성들의 인권을 보호하고 그분들에 대한 실질적인 자활 지원을 통해 새로운 삶을 준비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초점을 둬야할 것이라며 이를 계기로 시민들의 성문화 인식을 개선하고 불법행위 차단을 통해 성매매를 근절하는 데 일조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특별위원회는 지난 제328회 임시회 의결로 내년 4월말까지 약 8개월간 활동할 예정이다.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집창촌을 문화명소로'…파주시, 창조문화밸리 프로젝트 전체글 보기
이전글 성매매여성 지원을 위한 조례제정 토론회 열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