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역전시장관련(61)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2018 상권활성화사업\' 선정매산로 테마거리 상점가, 역전지하도 상가시 |▣수원역전시장관련

2018-09-30 16:00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38290859681 주소복사

수원시, '2018 상권활성화사업' 선정매산로 테마거리 상점가, 역전지하도 상가시장 등 4개 시장 활성화 사업

  • 김승희 기자
  • 승인 2018.09.28



수원역 주변 구도심 상권 활성화 사업 예정지 <사진제공=수원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수원시는 ‘수원역 주변 구도심 상권 활성화 사업’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한 ‘2018 상권활성화사업’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수원역 주변 구도심 상권 활성화 사업은 매산로테마거리 상점가, 역전지하도 상가시장, 역전시장, 매산시장 등 수원역 역세권 4개 시장 일원의 상권을 활성화하는 사업이다.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진행되는 이번 사업에는 국비40억원, 시비40억원 등 총 80억원이 투입된다.

중소벤처기업부의 2018 상권활성화사업은 구도심 상권 쇠퇴로 소상공인의 생업 기반이 약화된 지역을 ‘상권 활성화 구역’으로 지정해 환경과 상권을 개선하는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서면평가와 전문가 현장평가를 거쳐 수원역 역세권 4개 시장을 대상지로 최종 선정했다.

수원시는 ▲차별화된 지역 특화 전통시장으로 지속 경쟁력 및 자생력 확보 ▲스토리텔링과 디자인을 담아낸 세련되고 깨끗한 쇼핑 공간 조성 ▲지역 내 창출하는 경제적 가치 및 사회적 가치 극대화 ▲수원의 구도심에서 역세권으로 도시재생 핵심 공간 달성 등 4대 목표를 중심으로 활성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상권활성화사업이 추진될 이 지역은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 ‘도시재생 뉴딜’(중심시가지형)의 시범 사업지로 선정된 바 있다. 도시재생 뉴딜사업 사업과 상권 활성화 사업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

한편 수원시는 올해 안에 수원역 주변 4개 시장 일원을 ‘상권 활성화 구역’으로 지정하고, 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해 구체적인 사업 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오는 2019년부터 본격적으로 본 사업을 추진한다.

 

 

김승희 기자  ehee0303@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1)= 수원 '차이나타운' 상권 살리기 물건너 갔다 / (2)="수원역 전체글 보기
이전글 대기업·소상공인 '상생' 수원시 선제적 대응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