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시∙군(경기(19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경기도, \'교통사고 잦은 곳\' 26곳 개선‥약 44억 투자 |-기타 시∙군(경기

2022-02-22 06:15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45478137527 주소복사

윤형기

/ 기사승인 : 2022-02-21 21:28:01

경기도는 도민들의 교통안전을 위해 올해 도내 21개 시군을 대상으로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은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환경 조성정책의 일환으로, 경기도를 비롯해 행정안전부, 경찰청, 도로교통공단, 기초 지자체 등 여러 관계기관들과의 유기적인 협조를 통해 추진된다.

도는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최근 3년간 교통사고 자료 등을 면밀하게 분석해 수원 인계사거리, 구리 교문사거리, 포천 어룡1차 교차로 등 총 21개 시군 26개 지점을 선정했다.

이들 대상지는 경찰청·시군 등에서 개선이 시급하다고 판단되는 지점, 교통사고가 중복적으로 발생하는 지점, 도로 개선 시 교통사고가 대폭 감소해 도민들의 안전이 확보될 것으로 판단되는 지점 등에 해당한다.

도는 해당 대상지에 총 43억9200만 원(도비 21억9600만 원, 시군비 21억9600만 원)의 예산을 투입, 관할 시군과 함께 교차로 내 교통섬 조정, 횡단보도 정비, 교통안전 표지 및 시설물 보강 등을 추진한다.

이번 개선사업 추진으로 정비가 완료될 경우, 지역주민들의 더욱 쾌적하고 안전한 교통환경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실제 최근 3년간(2017~2019) 도내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의 효과를 분석한 결과, 사업 시행 전 대비 교통사고 발생 건수는 31.8%, 인명피해는 33.6% 감소했다.

도 관계자는 "교통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지점에 대한 정확한 사고원인 분석과 적절한 개선대책이 가장 중요하다"면서 "사업 추진으로 교통사고 방지를 위한 시설물 정비를 통해 도로교통 환경이 개선되어 도민들의 안전 확보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의정부=윤형기 기자 moolgam@kukinews.com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따로, 또, 같이 더불어 사는 나+우리’ 경기도, 1인가구 맞춤형 지원계획 수립 전체글 보기
이전글 안성팜랜드·고양 현대모터스튜디오 등 경기도 42개 산업현장 '관광명소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