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특례시 기타(470)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 청년들이 원하는 청년정책은 ‘주거 지원’, ‘취·창업 지원’ |-수원특례시 기타

2022-12-30 07:03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72351391280 주소복사

수원 청년들이 원하는 청년정책은 ‘주거 지원’, ‘취·창업 지원’

수원시, ‘2022년 청년사회경제실태조사’ 결과 28일 공표

▲ 취업지원정책, 경제, 수원시 청년정책 중점 추진 분야 관련 그래픽.

 

◦수원 청년1000명 대상으로‘2022년 청년사회경제실태조사’
◦청년들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청년주거 관련 정책은‘공공주택 확대’(39.9%), ‘청년 보증·전세금 대출 지원’(37.7%)
◦‘통계로 보는 수원’홈페이지에 조사 결과 게시

 

 

[정도일보 고정희 기자] 수원시 청년들이 원하는 청년지원 정책은 ‘주거지원’과 ‘취·창업지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수원시가 경인지방통계청과 협업해 추진한 ‘2022년 청년사회경제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수원 청년들은 ‘수원시가 중점적으로 추진하길 바라는 청년정책’(1·2순위 합산)으로 ‘주거지원’(72.4%)을 가장 많이 선택했다. ‘취·창업 지원’(69.0%), ‘복지·문화 지원’(30.0%)이 뒤를 이었다.

 

수원시와 경인지방통계청은 지난 6월 20일부터 7월 7일까지 수원시에 거주하는 만 19~34세 청년 1000명(남자 52.8%, 여자 47.2%)을 대상으로 ‘제1회 수원시 청년사회경제실태조사’를 했다. 조사원이 가구를 방문해 ▲주거 ▲교육 ▲문화 ▲일자리 등 12개 부문 50개 항목을 조사했다.

 

청년들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청년주거 관련 정책은 ‘공공주택 확대’(39.9%), ‘청년 보증·전세금 대출 지원’(37.7%), ‘청년 전세임대 확대’(12.3%) 등이었다.

 

청년들이 원하는 ‘청년 취업·창업 활성화 정책’은 ‘공공부문 채용 확대’가 26.3%로 가장 많았고, ‘구직·창업 활동 지원금 지급 확대’(25.0%), ‘관내 기업 고용지원 및 신규기업 유치 확대’(22.0%), ‘교육기관 연계 취업 지원 강화’(19.1%) 순이었다.

 

‘행복한 삶의 중요 요건’은 ‘재산, 경제력’을 선택한 청년이 44.8%로 가장 많았고, ‘화목한 가정’ 18.3%, ‘자아 성취, 목표 의식’이 13.0%였다.

 

저출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출산·육아 정책’(1·2순위 합산)으로는 ▲자녀의 교육비·가구 주거비 부담 완화(42.6%) ▲임신·출산 진료비, 출산 장려금 확대(39.7%) ▲육아휴직 장려, 급여 확대(38.9%) ▲출산휴가 장려, 배우자 출산 휴가 확대(33.9%) 등을 선택한 청년이 많았다.

 

청년의 65.2%는 ‘주거환경에 만족한다’고 답했고, 주거환경 불만족 이유는 ‘거주 공간 협소성·낙후성’이 25.4%로 가장 많았다. 부채가 있는 청년은 35.4%였고, 부채의 주원인은 ‘주택 임차·구입’(48.5%)이었다.

 

수원시는 조사 결과를 수원시 청년정책 개발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2022년 청년사회경제실태조사’ 결과는 ‘통계로 보는 수원’ 홈페이지(https://www.suwon.go.kr/stat/index.do)에서 볼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통계 자료를 바탕으로 수원 청년을 위해 꼭 필요한 정책을 개발하고, 가장 효과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고정희의 전체기사 보기

Copyright © jungdoilbo.com All rights reserved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특집] 수원특례시 경제와 혁신 목표 2023 주요업무계획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특례시, 주차난 진단 ‘맞춤처방’ 시동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