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51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수원 인문기행특구’ 지정~ 2024년까지 연장 |-수원시 기타

2021-08-31 05:1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30354780190 주소복사

수원시, ‘수원 인문기행특구’ 지정~ 2024년까지 연장

2017년 지정… 2022~24년 4개 분야 8개 세부사업 추진

박은희 기자

등록 2021.08.30 09:02:45

[경기경제신문] 2021년 만료될 예정이었던 ‘수원 인문기행특구’ 지정이 2024년까지 연장된다.

수원시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지역특화발전특구’ 지정을 신청해 2017년 수원화성 일원 등 주요 관광지를 ‘수원 인문기행특구’로 지정받았다.

‘지역특화발전특구 제도’는 지방자치단체가 지역 특성에 맞는 특화사업계획을 독자적으로 수립하고 중앙정부는 선택적인 규제 특례를 적용해 지역 맞춤형 특화사업을 지원하는 것이다.

수원시는 올해 인문기행특구 지정이 만료돼 3년 연장을 추진했고 지난 27일 승인을 받았다.

수원 인문기행특구는 핵심 권역인 수원화성 일원을 비롯해 주변 권역인 근대역사문화 밀집지, 전통시장, 나혜석 거리 등 140만 4148㎡ 규모다.

수원시는 2017년부터 올해까지 왕이 만든 도시 역사 기행 근대 역사 기행 문학 기행 인문기행특구 홍보마케팅 등 4개 분야에서 9개 세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22~24년에는 세부 사업 중 정조대왕 무예24기 공연 상설화 궁중 식생활·예절문화 관광 상품화 수원화성문화제 글로벌 축제 육성 근대역사기행 탐방로 조성 근대역사전시관 건립 운영 등 5개 사업은 지속해서 추진하고 길 위의 인문학 문학콘텐츠 확충 인문기행 관광 콘텐츠 홍보 강화 야간형 인문기행 관광 콘텐츠 육성 등 3개 사업을 새롭게 추진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시 고유의 문화유산을 기반으로 국내외 도시들과 차별화를 이루면서 도시 브랜드를 높일 수 있는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며 “구도심에 산재한 역사 문화유산을 관광 상품화해 성공적인 도시재생 모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박은희 기자 의 전체기사 보기

Copyright @2011 경기경제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시, ‘공공청사 시민공유’ 만족도 조사 전체글 보기
이전글 [2021년 8월 30일 (월) 구현우의 수원이야기 663]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