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300)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10일(화) 수원이야기 463] |-수원시 기타

2020-11-10 07:23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04960612449 주소복사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10일(화) 수원이야기 463]
 
1. 수원에 국가지정 보물이 또 하나 탄생합니다. 바로 수원향교 대성전(팔달구 교동)이 지난 6일 보물로 예고되었네요. 팔달문과 화서문 등을 이어 수원에서는 12번째 보물로 지정되는 것입니다. 어떤 문화재가 보물로 지정되었는지 다 아시지요? 궁금하면 오백원?
 
2. 시민 여러분의 생각이 정책이 되어 우리의 삶을 안전하고 행복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2020 수원시민 창안대회 본선에 오른 10개의 아이디어를 시민이 선택할 수 있습니다. 시청 홈페이지 만민광장란 설문, 접수로 가셔서 어떤 아이디어가 있는지 보시고 선택해 보세요.
 
3. 코로나19가 많은 것을 바꾸고 있지만 구인과 구직을 위한 활동은 중단시킬 수 없겠지요. 수원시 일자리센터에서 진행해 오던 채용박람회가 비대면은 18일부터 20일, 10시부터 17시까지, 대면은 20일 13시부터 진행됩니다.
 
4. 이번 채용박람회에는 비대면방식으로 15개 업체, 60명을, 대면 방식으로 6개 업체 20명을 채용할 예정입니다. 참여하실 시민께서는 수원일자리센터(228-3875~3878)로 전화하셔서 필히 사전예약을 하셔야합니다. 직종 등 상세내용은 센터로 문의해보세요.
 
5. 모든 시민이 사용해야 할 땅을 개발하여 이익이 남으면 나누어야 하겠지요. 그래서 [개발이익 환수에 관한 법]이 90년 1월 1일부터 시행되고 있습니다. 환수한 돈은 시군구 등 해당 지자체가 반을 쓰고 나머지 많은 균형발전특별회계로 넘어갑니다. 개발에 따른 세수가 들어오니 지자체가 개발사업에 열심히 뛰어들고 있고요.
 
6. 수원시도 올 1월부터 10월까지 영통아이파크캐슬1·2단지, 도이치오토월드 등 각종 개발 사업으로 지가가 상승한 토지 18건에 대한 ‘개발부담금’ 94억 원을 부과했다고 합니다. 세수가 늘어 당장은 좋겠지만, 다음세대가 사용할 토지가 사라지고 있으니 걱정입니다.
 
7. 수원시에는 위생등급제 지정 음식점이 38개소가 있다고 합니다. 지난 달 수원시가 현장 점검을 하여 28개소는 매우 우수, 2개소는 우수, 8개소는 좋음 평가를 받았다고 하네요. 다 좋음 이상의 평가를 받았네요. 계속 업소는 노력하고, 시는 잘 점검하여 시민은 행복하길 바랍니다.
 
8. 생태교란종이라고 들어보셨지요? 외래종이 어찌어찌하다 수원에서 서식하면서 천적이 없어토종 동식물을 마구 잡아먹는 친구들을 부르는 이름이지요. 붉은귀거북이 대표적인 교란종이고요. 포획단이 구성되어 대대적인 퇴치활동을 벌였다고 합니다. 참여하신 모든 분께 박수를 보냅니다.
 
9. 팔달경찰서 신축 부지 토지 소유권 이전이 완료되었다고 합니다. 이제 공사할 일만 남았다는 이야기지요. 지동 237-24번지 일원이고요. 내년 6월에 착공하여 22년 12월에 준공할 계획입니다. 계획대로 잘 진행되길 바랍니다.
 
10. 개업 중인 공인중개사 연수 교육은 어느 부서에서 담당할까요? 자료를 보니 토지관리팀(228-2384)에서 담당하네요. 그동안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하여 관련 연수 교육을 진행했는데 앞으로는 온라인으로만 교육한다고 합니다. 번거롭게 교육장으로 가실 필요가 없겠네요.
 
[숫자로 읽는 수원이야기 349]
 
통계자료를 보게 되면 상수도 보급률이라는 항목이 있습니다. 수원시는 99.96%로 나타나고 있고요. 어제 말씀드린 급수보급률은 직접 상수도 물을 받아 사용하는 시민 수자이고, 상수도 보급률 계획급수구역 안의 인구입니다. 즉 0.04%(약 4,800명)만이 상수도를 공급할 수 없는 지역에 거주하는 겁니다.
 
#수원이야기, 혼자만 보지 마시고 #이웃에게 널리 #알려주세요.
마음껏 #공유시거나 퍼 나르기 하세요.
#수원시민 #모두의 #이야기입니다. #시민참여 #주민자치 #2049 #수원시 #100주년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11일(수) 수원이야기 464]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9일(월) 수원이야기 462]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