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514)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5일(목) 수원이야기 460] |-수원시 기타

2020-11-05 06:31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04525508539 주소복사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5일(목) 수원이야기 460]
 
1. 자치경찰제에 대해 들어보셨나요? 주민자치회에 대해서는 수원시민은 많이 들어 보셨을 거고요. 경기도가 이 두 주제를 가지고 정책 공모전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분야별 1등에게는 200만 원 상금과 경기도지사 상장을 드린다고 합니다. 급 관심이 가네요.
 
2. 위 두 주제는 지방자치시대에 많은 수원시민이 관심을 가져야 할 분야입니다. 경기도청 홈페이지를 참고하시고, 공모전 사무국, 070-4849-1226으로 문의하셔서 22일까지 참여해 보시길 바랍니다. 정책은 절대 어려운 게 아닙니다. 여러분이 하고 싶은 일을 정리하여 참여해 보세요.
 
3. 학교에 다니지 않은 학교 밖 아동에게 한시지원금으로 초등학교 학령기 아동에게는 20만원, 중학교는 15만원을 지원합니다. 13일까지 신청하셔야하니 228-3825, 청소년지원팀으로 문의하시고, 수원교육지원청(장안구 경수대로 792)으로 가셔서 신청하세요. 이웃에게도 꼭 알려주세요.
 
4. 떠도는 공기라고 오염시키거나 마음대로 써버리면 안 되겠지요. 내 땅에서 나온다고 지하수도 마음대로 사용하시면 안 됩니다. 신고하지 않거나 허가를 받지 않고 지하수를 개발하거나 이용하고 있다면 꼭 228-2481, 토양지하수팀으로 연락하세요.
 
5. 수원시 곳곳에 공유냉장고가 설치되고 있습니다. 음식을 이웃과 나누고 싶은 시민은 가까운 공유냉장고를 채워주시고, 필요하신 시민께서는 편하게 가져가 드시면 됩니다. 나눔을 통해 마을공동체를 만드는 이 사업은 지난 9월에 대통령상을 수상하기도 하였습니다.
 
6. 공유냉장고 사업 활성화를 위해 수원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이 [지속가능한 먹거리 복지를 위한 협약]을 지난 10월 30일에 체결했다고 합니다. 먹거리를 책임지는 진흥원과 지속가능한 공동체를 위해 노력하는 지속협, 두 기관의 협업 성과를 기대합니다.
 
7. 탄소배출을 줄이기 위해 저녹스 보일러 교체 설치를 정부에서 지원하고 있지요. 1대당 20만원(저소득층은 50만원)을 지원하니 교체하실 분은 228-2237, 대기환경팀으로 문의하고 시청을 방문하시든지 우편으로 접수하세요. 12월 21일까지 진행되지만 할당된 물량을 선착순으로 지원합니다.
 
8. 11월이면 생각나는 노동자 한분이 계십니다. 자신보다 더 어려운 처지에 있는 사람들을 위해 1970년 11월 13일, 평화시장에서 자신의 몸을 불살랐던 영원한 노동자 전태일님입니다. 당시 그분의 나이는 22세였습니다. 두 배를 훨씬 넘게 살아 온 제 자신을 돌아봅니다.
 
9. 올 해가 전태일 열사가 돌아가신 지 50년이 되는 해입니다. 경기르네상스포럼에서 준비한 희망포럼 47강 [다시 생각하는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이 16일(월), 19시에 행궁동 카페 마스(MARS)에서 진행됩니다. 시간 내셔서 참석하시길 바랍니다.
 
10. 착한 일은 소문내고 칭찬해야 합니다. 이의동 광교카페거리 옆에 있는 시은소교회가 주차장 355면을 내년 1월부터 지역 주민과 공유한다고 합니다. 평일 24시간, 토요일 오후 4시까지 개방하니 주변 상권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겠네요. 좋은 일이 더 많아 지길 기원합니다.
 
[숫자로 읽는 수원이야기 346]
 
수원시에는 몇 개의 다리가 있을까요? 총 166개소가 있다고 합니다. 그 중에 국도에 15개, 지방도에 3개, 그리고 시도에 148개가 있습니다. 시도가 전체 도로의 83%를 차지하고 있으니 대부분의 다리도 시도에 있겠지요. 아침 출근하면서 몇 개의 다리를 건너 일터에 가시나요?
 
#수원이야기, 혼자만 보지 마시고 #이웃에게 널리 #알려주세요.
마음껏 #공유시거나 퍼 나르기 하세요.
#수원시민 #모두의 #이야기입니다. #시민참여 #주민자치 #2049 #수원시 #100주년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6일(금) 수원이야기 461]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11월 4일(수) 수원이야기 459]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