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26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유문종이 전하는 8월 11일(화) 수원이야기 403] |-수원시 기타

2020-08-11 07:3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97099088449 주소복사

[유문종이 전하는 8월 11일(화) 수원이야기 403]

1. 8월은 우리가 일제강점기에서 해방된 광복절이 있는 달입니다. 벌써부터 일제강점기를 새롭게 조명하며, 그 시기를 생각해보는 TV프로그램이 방영되기 시작했지요. 일요일 아침에 본 KBS1에서 방영한 [여운형과 조선의 스포-쓰맨들]은 녹화영상이라도 꼭 찾아보세요.
 
2. 오늘날 대한민국이 스포츠 강국으로 우뚝 설 수 있는 토대를 만든 영웅들의 이야기입니다. 몽양 여운형 선생은 건국준비위원회를 건설하여 독립을 준비한 독립운동가로만 알려졌지만 1세대 체육인으로 크나 큰 업적을 남긴 사실은 많이 알려져 있지 않았지요. 꼭 보세요.
 
3. 수원시 공공사업 디자인 강화와 도시 품격 향상을 위한 수원시 도시PD(Project Director) 1기 위원 14명이 위촉되어 1년 임기를 시작하였습니다. 도시계획, 건축분야 7명을 비롯하여 경관과 조경, 시각, 산업, 환경 분야에 위촉된 도시PD의 멋진 활동을 기대합니다.
 
4. 지난 6월부터 돌봄 취약 노인 폭염 극복을 위한 1:1 찾아가는 서비스를 민,관 공동사업으로 추진하고 있지요. 그동안 냉방용품 2,375개(2,322가구)를 지원하고 지역사회 자원연계를 통해 2만 7452개를 1만 6134가구에 전달했다고 하네요. 더운 여름이지만 시원한 소식입니다.
 
5. 고색뉴지엄이라고 몇 번 소개했었지요. 고색델타플렉스(구 고색산업단지)에 있고요. 내일 이곳에서 수원 청년이 기획·준비하는 청년터전(展) 온라인 전시회, 和答(화답) 그리고 話答(화답) 2회 차가 열립니다. 요즘 청년 작가들은 어떤 꿈을 꾸는지 궁금합니다.
 
6. 예전에는 서둔동과 탑동 일대는 농촌진흥청과 서울대 농과대학의 연구소나 시험장, 목장 등으로 가득차 있었지요. 지금은 두 기관이 모두 이전하여 근, 현재 한국 농업을 이끌어 왔던 흔적과 기록만이 남아 있지요. 기록과 역사만이라도 오래 이어지길 바랍니다.
 
7. 농촌진흥청 종전부동산 등 14-67번지 일대가 개발되지 시작하나봅니다. 이곳 사업을 관할하는 한국농어촌공사 토지개발사업단에서 도시계획시설사업 손실보상 공고를 시청 홈페이지에 올렸네요. 해당 되시는 분은 꼭 열람하시고 억울하지 않게 보상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관련 문의는 299-7810으로 하세요.
 
8. 제28회 경기도청소년종합예술제 지역예선 대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되어 수원시대회 심사결과가 나왔네요. 사물놀이 앉은반 최우수상 효천초교를 비롯 대중음악 개인 청명중 권윤지학생, 댄스 증등부 매향중, 고등부 연합팀, 대중음악 밴드 중등부 구운종, 고등부 태장중 등이 경기도대회 본선에 올라갔네요. 축하합니다.
 
9. 청소년들의 끼와 열정이 발산되는 이런 대회가 온란인으로 진행되어 아쉽지만, 한 편으로는 온라인으로나마 진행되어 재능 있는 학생들의 실력이 인정받아 더 크게 성장하길 바랍니다. 경기도 대회도 역시 온라인으로 9월에 진행될 예정입니다. 수원 출신 청소년들의 멋진 활약을 기대합니다.
 
10. 어르신 작품 공모전도 경기도가 개최합니다. 문예(시, 시조), 미술(동양화, 서양화), 서예, 문인화, 캘리그라피, 사진, 동영상(스마트폰 촬영) 분야가 있으니 20일까지 어르신문화즐김 홈페이지로 가셔서 신청하세요. 267-9385로 문의하세요. 분야별 대상은 50만원의 상금과 도지사 상장이 수여됩니다.
 
#수원문화원(244-2161∼3)이 1958년 8월에 처음 발간한 문화예술 잡지인 #수원문화 #창간호를 갖고 계시거나 관련 정보를 알고 계신 분은 문화원으로 꼭 연락주세요.

[숫자로 읽는 수원이야기 289]

사회복지에서 우선적으로 지원해야 할 분야는 출산, 보육지원이 43.9%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노인복지 사업 확대가 31.3%, 요구보호사업 15.6%, 장애인복지 확대 8.1%, 외국인 지원 사업은 0.7% 순으로 나타났네요. 출산, 보육에 대한 직접적인 지원도 필요하지만, 아이를 마음 편히 낳을 수 있는 사회환경을 만들어야 하겠지요.
 
#수원이야기, 혼자만 보지 마시고 #이웃에게 널리 #알려주세요.
마음껏 #공유시거나 퍼 나르기 하세요.
#수원시민 #모두의 #이야기입니다. #시민참여 #주민자치 #2049 #수원시 #100주년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12일(수) 수원이야기 404]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10일(월) 수원이야기 402]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