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22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유문종이 전하는 7월 24일(금) 수원이야기 391] |-수원시 기타

2020-07-24 05:3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95536740207 주소복사

[유문종이 전하는 7월 24일(금) 수원이야기 391]
 
1.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많이 걸으면 신음하는 지구에게 큰 힘을 줄 수 있습니다. 날로 증가하는 온실가스로 기후위기가 빠르게 다가오고 있음을 많은 전문가들이 경고하고 있지요. 조금 번거롭더라도 자전거나 대중교통을 많이 이용하시고, 더 많이 걸어보세요.
 
2. 경기도가 광역알뜰교통카드 마일리지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스마트폰에 앱을 설치하고 집에서부터 버스정류장까지, 버스에 내려서 회사나 학교까지 걷거나 자전거를 이용한 만큼 마일리지를 축적하여 교통요금을 지원하는 제도입니다.
 
3. 800미터 이상 걷거나 자전거를 타고 3천 원 이상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450원을 대중교통 이용 카드에서 할인됩니다. 궁금하신 점은 광역알뜰교통카드 홈페이지나 228-3326, 버스정책팀으로 문의해보세요.
 
4. 경기산업기술교육센터 하반기 교육생을 모집합니다. 모집과정은 스마트팩토리 장비관리, 스마트사물인터넷, CAD&3D프린팅 응용설계, 웹퍼블리셔, 메디컬&스킨케어이며 9월부터 12월까지 교육이 진행됩니다. 935-7115, 경기산업기술교육센터로 문의하세요. 기숙사를 제공하고 훈련수당은 월 20만원 이내로 지급합니다.
 
5. 수원에서 농업에 종사하는 농가는 얼마나 될까요? 통계를 보면 2013년에는 2,823가구였으나 18년에는 2,702가구로 줄었네요. 2,702가구 중 714가구는 농업에만 종사하는 전업농가이고, 1,988가구는 겸업하는 농가입니다. 흠, 대부분 겸업하는군요.
 
6. 농가 통계를 소개한 것은 수원에서 생산되는 효원미에 대해 이야기하려고요. 수원시립어린이집에서는 효원미로 아이들의 건강의 지킨다고 합니다. 지난 21일 수원농협과 협약을 맺고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니 오래 지속되길 바랍니다. 어린이집 급식관련 문의는 228-2848, 보육지원팀으로 연락해보세요.
 
7. 긴 장마가 이어지고, 폭염도 기승을 부리는 여름철입니다, 주위에 복지사각지대에서 어려움에 처해 있는 이웃이 없는지 잘 살펴봐주시길 바랍니다. 동네에서 홀로사시는 어르신부터 어렵게 생활하는 이웃을 외면하지 않는 따뜻한 수원시가 되길 기대합니다.
 
8. 지난 7월부터 8월 말일까지 수원시는 하절기 복지사각지대 위기가구 집중 발굴과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도움이 필요한 가구가 있으면 동 행정복지센터로 연락하시거나, 시청 복지협력팀, 228-2438로 연락해주세요.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모두의 마을을 기대합니다.
 
9. 구직을 원하는 수원시민은 시청홈페이지에 자주 들어가 보세요. 일자리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특별한 가입절차가 없으니 마음 놓고 이용하세요. 시청 홈페이지 첫 화면 중간쯤에 일자리 코너가 있습니다. 여기를 클릭하면 여러 회사에서 올린 구인정보가 있습니다.
 
10. 시청 홈페이지 일자리 코너에 올라 온 채용정보 하나를 소개합니다. 수원산업단지에 있는 삼익산업에서 구매와 자재업무를 담당할 사람 1명을 찾고 있습니다. 연봉 26,000,000원 이상이며 면접 후 재조정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031-462-3100으로 연락해보세요.
 
[숫자로 읽는 수원이야기 277]
 
농가이야기를 꺼냈으니 농지면적에 대해서도 간단히 소개합니다. 수원시 농지면적은 2013에는 1,122ha 였으나 2018년에는 1,051ha로 줄었습니다. 71ha가 5년 만에 사라진 것이네요. 개발압력이 높아지니 녹지도, 농지도 줄어들 수밖에 없겠지요. 개발과 보전의 조화, 어떻게 가능할까요?
 
#수원이야기, 혼자만 보지 마시고 #이웃에게 널리 #알려주세요.
마음껏 #공유시거나 퍼 나르기 하세요.
#수원시민 #모두의 #이야기입니다. #시민참여 #주민자치 #2049 #수원시 #100주년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7월 27일(월) 수원이야기 392]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7월 23일(목) 수원이야기 390]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