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26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유문종이 전하는 6월 29일(월) 수원이야기 372] |-수원시 기타

2020-06-29 07:34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93383696288 주소복사

[유문종이 전하는 6월 29일(월) 수원이야기 372]
 
1. 유월도 이틀밖에 남지 않았네요. 큰 꿈을 안고 시작한 2020년도 절반이 지나가고 있고요. 한 주를 시작하면서 지나온 시간을 되돌아보고, 살아갈 내일을 생각해봅니다. 코로나19라는 힘든 친구를 만나 어렵게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지만, 다시 힘내서 월요일을 시작하세요.
 
2. 요즘은 많은 활동들이 비대면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아이들 교육부터 시작하여 회의도, 공모 사업심사도 온라인으로 진행됩니다. 50분짜리 강의 영상을 만들려면 최소 6~7시간 이상을 투자해야 한다고 합니다. 선생님, 교수님, 강사님, 모두 애써 주셔서 고맙습니다.
 
3. 사회적 경제 창업 아카데미 기초학습과정도 온라인 실시간으로 진행되는군요. 7월 8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되며 신청은 7월 6일까지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홈페이지로 가셔서 신청하세요. 문의는 280-6353, 사회적경제지원센터로 하세요.
 
4. 2학기 삼성주니어 SW아카데미 참여학교를 모집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에서 소프트웨어 교육의 확대와 창의융합 인재양성을 위해 진행하는 프로그램입니다. 7월 2일까지 운영사무국인 02-6347-6113으로 문의하고 신청하세요.
 
5. 코로나19로 힘들지 않은 업종이 없겠습니다만 그래도 관광업계의 타격이 가장 크기 않을까요? 문화관광부가 하반기 관광진흥개발기금 융자지원지침을 발표하였습니다. 시청이나 한국관광협회중앙회, 경기도관광협회 등의 홈페이지를 참고해 보세요.
 
6. 관광진흥개발기금 융자사업은 여러 분야의 관광관련 업체를 지원하며, 운영자금과 시설자금을 지원합니다. 3분기 신청은 7월 10일까지, 4분기는 8월 31일부터 9월 11일까지 신청하세요. 228-2411, 시청 관광마케팅팀, 02-2079-2446, 중앙회, 031-255-8424 도 관광협회 등으로 문의하고 도움을 받으세요.
 
7. 지구가 점점 빨리 뜨거워지고 있습니다. 기후위기는 지금 당장 대처해야 하는 시급한 문제입니다. 지구의 미래를 위해 많은 도민이 경기도 기후위기 비상선언 촉구 청원운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원시민도 경기도 홈페이지로 가셔서 청원에 참여하시면 어떨까요?
 
8. 지난 4월 장애인의 날을 전후하여 탈시설을 이야기했던 기억이 나네요. 장애인들은 시설이 아닌 지역사회에서 함께 생활하며 자신의 삶을 살아가야 합니다. 탈시설이라는 숙제를 풀기 위해서 무엇이 필요할까요?
 
9. 장애인의 탈시설을 위해서는 자립을 위한 사회적 관심과 도움이 중요합니다. 직업을 가질 수 있도록 안내하고 지원해야 하며, 자립적으로 생활할 수 있는 공간도 확보되어야 합니다. 정신장애인들을 위한 자립 주거공간이 연무동에 생겼습니다.
 
10. 마음샘정신재활센터(원장 장명찬, 242-0822)는 당사자와 가족, 그리고 관계자 몇 분을 모시고 간략하게 정신장애인 자립공간이 샘 소테리아 하우스 개소식을 지난 토요일에 가졌습니다. 수원에서는 처음 문을 연 자립생활공간이라고 하니 권선, 팔달, 영통구에도 하나씩을 생겼으면 합니다. 수원시민께서 관심을 갖고 응원해 주시길 바랍니다.
 
[숫자로 읽는 수원이야기 258]
 
1인 가구 통계를 보면 청년들의 고단한 삶이 보입니다. 15년 대비 20대의 1인 가구 증가율이 13.7%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25,906 가구에서 29,449 가구로 늘어났습니다. 부모로부터 독립하여 생활하는 청년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지요. 이들에게 일자리뿐만이 아니라 주거 또한 시급한 문제임을 알 수 있습니다.
 
#수원이야기, 혼자만 보지 마시고 #이웃에게 널리 #알려주세요.
마음껏 #공유시거나 퍼 나르기 하세요.
#수원시민 #모두의 #이야기입니다. #시민참여 #주민자치 #2049 #수원시 #100주년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6월 30일(화) 수원이야기 373]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6월 26(금) 수원이야기 371]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