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26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유문종이 전하는 6월 25일(목) 수원이야기 370] |-수원시 기타

2020-06-25 07:04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93036299423 주소복사

[유문종이 전하는 6월 25일(목) 수원이야기 370]
 
1. 한국전쟁이 일어난 지 70년이 지났습니다. 53년 정전협정 이후 67년 동안 여전히 잠시 전쟁을 멈추고 있는 휴전이 이어지고 있지요. 전쟁에 희생된 분들의 넋을 기리며 다시는 전쟁이 없는 한반도가 되길 간절히 기원해봅니다.
 
2. 2~3년 전만 해도 뭔가 이루어질 줄 알았는데, 지금은 다시금 냉전시대로 거꾸로 가고 있어 걱정입니다. 냉정하게 현실을 인식하고 남과 북이 서로를 위해 평화로 발걸음을 옮겨야 합니다. 대결과 갈등으로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무거운 마음으로 정세를 지켜봅니다.
 
3. 남북관계가 어떻게 풀려갈지 종잡을 수는 없지만, 일단 김정은 위원장이 군사행동 보류 결정이 내려져 한 숨을 내쉬었습니다. 67년 전 중단된 전쟁을 영원히 마무리하는 종전선언부터 시작하여 남과 북이 다시 손잡고 협력해 나가길 바랍니다.
 
4. 길거리에 흉물처럼 버려진 자전거를 볼 때 마다 안타까웠지요. 무단방치 자전거를 수원시가 수거하여 절차를 밟아 처분하네요. 23일부터 7월 7일까지 15일간 시청 홈페이지에 게시를 하고 처분합니다. 궁금하신 분은 시청 홈페이지로 가셔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5. 취학 전 아동을 키우는 부모를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밀착형 자녀교육과 상담이 진행됩니다.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에서 25일부터 7월 30일까지 화, 목 오전과 오후에 zoom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실시간으로 진행합니다. 연구원 홈페이지로 가셔서 살펴보시고 참여하세요.
 
6. 개인정보는 철저하고 투명하게 관리되어야 합니다. 수원시청도 홈페이지 이용을 위한 회원정보를 1년마다 회원 동의를 받아 갱신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시청홈페이지 이용 회원은 가입(혹은 갱신)일 1개월 전부터 로그인하여 기간 연장을 하셔야 합니다. 아니면 새로운 ID로 재 가입을 해야 합니다. 참고하세요.
 
7. 외국인 자가 격리자가 무단 이탈하여 강제출국 당했다는 보도를 본 기억이 나네요. 수원에서도 한 외국인이 지난 17일과 19일 2회 무단이탈을 했다고 합니다. 수원시가 경찰서에 고발했고요. 힘들더라도 빠른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견뎌내야 합니다. 조금만 더 힘냅시다.
 
8. 공동주택 단지 내 경비원, 환경미화원 등을 위해 에어컨 설치비용을 수원시가 지원하고 있지요. 1차 신청을 받았고, 지금은 2차 추가 신청을 받는다고 하니 7월 1일부터 7일까지 공동주택과(228-3411)로 문의하시고 신청하세요.
 
9. 대한민국 미래를 위해 분권형 국가로 나가야 하며, 더 넓고 깊은 자치가 실현되어야 합니다. 코로나19를 겪으면서 자치와 분권은 선택이 아니라 반드시 가야할 길임이 분명해졌습니다. 마침 염태영 수원시장이 지난 20일에 전국자치분권민주지도자회의에서 상임대표로 추대되었다고 하니 기대를 가져봅니다.
 
10. 전국자치분권민주지도자회의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장, 군수, 구청장과 광역 시도의회 의원, 기초 시군구의회 의원들이 모여 2015년에 결성한 조직이라고 합니다. 정당을 떠나서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노력해주시길 바랍니다.

[숫자로 읽는 수원이야기 256]
 
경기도 노인인구 증가율도 수원시와 비슷합니다. 14년 총 인구 12, 357,830명 중 1,254,445명으로 10.2%를 차지하였으나 매년 증가하여 18년에는 13,077,153명 중에서 노인인구는 1,551,801명으로 11.9%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위해 함께 지혜를 모아야 합니다.
 
#수원이야기, 혼자만 보지 마시고 #이웃에게 널리 #알려주세요.
마음껏 #공유시거나 퍼 나르기 하세요.
#수원시민 #모두의 #이야기입니다. #시민참여 #주민자치 #2049 #수원시 #100주년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6월 26(금) 수원이야기 371]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6월 24일(수) 수원이야기 369]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