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557)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기록의 도시\' 중요기록물 데이터베이스 구축한다 |-수원시 기타

2021-08-10 06:22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28544120166 주소복사

수원시, '기록의 도시' 중요기록물 데이터베이스 구축한다

고정희 life84940@naver.com

등록 2021.08.09 09:09:02

▲ 종이기록물을 스캐닝하는 모습.

 

▲ 중요기록물 데이터베이스 구축

 

 

[정도일보 고정희 기자] ‘기록의 도시’ 수원시가 종합문서고에 보존 중인 중요기록물을 전자 자료로 만들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한다.

 

데이터베이스(DB) 구축 대상은 보존 기간이 ‘30년 이상’인 종이기록물 4만 502권이다. 수원시는 올해부터 2025년까지 우선순위 DB 구축 대상 1만 6753권을 전자 자료로 만들어 관리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종이기록물을 ‘공공기록물 관리에 관한 법률’과 국가기록원의 ‘기록물관리지침’에 따라 분류·정리한 후 문서 ‘스캐닝’ 작업을 한다.

 

스캐닝한 이미지 파일을 보정·점검하고, 색인을 입력하면 작업이 마무리된다. 전자화한 기록물은 기록관리시스템(RMS)을 활용해 데이터베이스에 올린다.

 

수원시 관계자는 “중요 종이기록물을 전자 자료로 만들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면 중요기록물을 영구적으로 안전하게 보존하고, 편리하게 찾아볼 수 있다”며 “데이터베이스 구축으로 시민들에게 더 신속하게 민원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서고 시설을 개선해 기록물을 더 효율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덧붙였다.

 

2010년 민선 5기 출범 후 ‘기록담당제’를 도입한 수원시는 지난 11년간 주요 행사·정책·역사를 상세하게 기록한 백서를 꾸준히 발간하는 등 체계적으로 기록을 관리하며 ‘기록의 도시’로 자리매김했다.

고정희의 전체기사 보기

Copyright © jungdoilbo.com All rights reserved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10일(화) 수원이야기 649]- (개인적인 사정으로 유문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9일(월) 수원이야기 648]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