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60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경기도 공공배달앱, 수원 배달특급 일매출 최고 기록 |-수원시 기타

2021-08-06 05:55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28196920611 주소복사

경기도 공공배달앱, 수원 배달특급 일매출 최고 기록

기자명 박종국 기자

입력 2021.08.06 05:41

수원 배달특급, 서비스 시작 이래 최고 일매출 기록하며 큰 호응

배달비 3천원 지원 이벤트 인기에 거래액 급증…전주 동일요일 대비 47%↑

4700개 가맹점 입점, 100만 소비자에 서비스 제공

▲ 경기도 공공배달앱, 수원 배달특급 일매출 최고 기록

[경기 위클리오늘=박종국 기자]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 4월부터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서비스를 시작한 수원시가 매출 강세를 보이며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6일 밝혔다.

특히 수원시는 8월 4일 기준 배달특급 서비스를 시행 중인 도내 23개 지자체 중 최고 일매출을 기록했다. 지난주 같은 요일보다 무려 47% 가량 오르며 단숨에 일간 매출 1위 지역으로 올라섰다.

현재 수원시에서는 4,700여 개의 배달특급 가맹점이 입점했으며 낮은 수수료와 지역화폐 연계 할인 혜택 등으로 지역 소상공인과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수원시는 배달특급이 첫 진출하는 100만 인구 도시로 지난해 12월부터 배달특급이 쌓아온 지역 특화·밀착 서비스 등 노하우를 유감없이 발휘할 수 있는 무대로 꼽힌 바 있다.

여기에 수원 지역에서 1만2,000원 이상 결제 시 배달비 3,000원 할인쿠폰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인기를 끌면서 거래 건수와 거래액이 큰 폭 상승했다는 것이 경기도주식회사의 설명이다.

앞서 경기도주식회사와 수원시는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활성화 사업 운영대행 업무협약’을 맺고, 음식 사진촬영에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주들을 위해 지원사격에 나서기도 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수원시는 배달특급 서비스 지역 중 가장 핵심 지역으로 꼽힌다”며 “더 큰 사랑받을 수 있도록 더 많은 지역밀착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배달특급은 배달앱 시장의 독과점 문제 해소와 공정 시장질서 확립을 목표로 경기도주식회사가 민관협력으로 개발·운영한 공공배달 애플리케이션이다.

현재 경기도 23개 지자체에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으며 3만9,000여 개 가맹점이 입점했다. 회원은 약 41만 명, 누적 거래액은 425억 원을 넘어섰다. 올해 총 30개 시·군으로 서비스 권역을 넓힐 방침이다.

박종국 기자 wknews001@hanmail.net

다른기사 보기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6일(금) 수원이야기 647]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5일(목) 수원이야기 646]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