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기타(60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망포글빛공원’ 대한민국 조경대상 받는다 |-수원시 기타

2021-08-05 07:1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28115465238 주소복사

수원시, ‘망포글빛공원’ 대한민국 조경대상 받는다

도심 속 농촌경관 복원한 공원…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수상작 선정

박종명 기자

등록 2021.08.04 08:29:49

[경기경제신문] 도심 속 농업경관을 테마로 조성된 수원시 영통구 망포동 글빛누리공원이 제11회 대한민국 조경대상에서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하게 됐다.

수원시는 ㈔한국조경학회가 주최·주관한 2021년 제11회 대한민국 조경대상에 글빛누리공원을 출품,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수상작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4만3500㎡ 규모의 글빛누리공원은 망포4 지구단위계획구역 내 근린공원으로 망포동 76-10에 위치한다.

지난 2018년 6월부터 공사를 시작해 지난해 5월부터 시민들에게 개방됐다.

공원은 원래 농업지역이었던 지역의 역사성을 살려 인근의 논과 밭의 경관을 재해석하고 생태적 연속성을 확보해 이를 특화하는데 주력했다.

덕분에 망포글빛공원 중심부에 들어서면 기존의 도시공원들과 달리 논과 밭, 농촌길을 연상시키는 초지경관이 열려 변화하는 도시 안에서도 시원한 개방감을 느낄 수 있다.

부지 동쪽에는 울창한 대왕참나무숲길도 있다.

이를 위해 소나무 등 21종의 교목 917주와 사철나무 등 관목 11종 2만8950주, 홍띠 등 초화류 18종 39만여본이 식재돼 계절의 변화에 따른 다채로운 조경 변화도 연출된다.

또 특화된 퍼걸러와 초지 데크 탐방로 등 조형미를 가미한 편의시설물이 도입돼 도심 내 오픈스페이스로써 시민들의 일상에 소중한 힐링을 선물한다.

뿐만 아니라 공원 내에 글빛누리공공도서관을 건립해 공공도서관의 기능이 공원으로 확장될 수 있도록 활용도를 높여 인문학 도시 수원의 특성을 가미한 것도 특징이다.

특히 시민봉사단체원으로 구성된 공원사랑시민단이 공원 관리에 동참하고 글빛누리 놀이학교 프로그램 등 공원 이용 활성화 및 건강한 여가활동을 지원해 민·관 거버넌스의 장으로도 활용된다.

허의행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장은 “공원 및 녹지가 시민들의 코로나 블루 극복과 여가활동 공간으로서 더욱 가치있는 공간이 되고 있는데 발맞춰 일상 속 치유공간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특화공원 확충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박종명 기자 의 전체기사 보기

Copyright @2011 경기경제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5일(목) 수원이야기 646]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4일(수) 수원이야기 645]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