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부처.기관 등(7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행자부 "올해 국가중점데이터 22개 분야 추가 개방" |*정부.부처.기관 등

2016-04-05 08:1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59811890500 주소복사

행자부 "올해 국가중점데이터 22개 분야 추가 개방"

식의약품·조달· 국가재난정보 등…내년까지 36개 분야

 

(서울=뉴스1) 장우성 기자 =

2016년 1/4분기 국가중접데이터 개방 내용(행정자치부 제공)© News1
2016년 1/4분기 국가중접데이터 개방 내용(행정자치부 제공)© News1


행정자치부는 올해 ‘국가중점데이터’ 총 22개 분야를 추가 개방한다고 3일 밝혔다.

식의약품종합정보·국가통계정보 등 10개 분야, 하반기에는 조달정보·국가재난정보 등 12대 분야다. 

정부는 2017년까지 36대 분야를 개방할 계획이다. 지난해 부동산·건축·상권정보 등 11개 분야 개방을 완료했다. 

3월까지 지방재정정보(행자부), 식의약품종합정보(식품의약품안전처), 부동산거래관리정보(국토교통부), 법령정보(법제처) 등 4개 분야 개방을 끝냈다. 대용량 파일데이터 및 오픈에이피아이(API) 서비스 82종, 총 1400만 건 규모다. 

행자부가 개방한 지방재정정보는 지방자치단체와 각 시도 교육청의 예산편성, 집행, 결산 등 재정 순기별로 발생되는 지방재정정보 69종, 총 150만여 건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재정현황, 재정건정성 등 테마별 그래프를 제공한다. 지역별 예·결산현황, 세출예산운용상황 등 살림살이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

식약처는 국민 실생활과 밀접한 의약품허가정보, 희귀의약품정보 등 식의약품 관련 6종, 총 33만5000여 건을 개방했다. 식품이력, 의약품, 의료기기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국토부는 2006년부터 각 시·군·구청에서 부동산 매매계약시 신고된 아파트, 다세대, 단독주택 등 유형별 부동산실거래가 약 1300만 건을 전면 개방했다. 원하는 지역의 부동산 실거래가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

법제처는 법령과 자치법규 간의 연계정보 1500건을 개방했다. 

개방된 정보는 공공데이터포털(www.data.go.kr)내 ‘국가중점데이터’ 메뉴에 접속하면 이용할 수 있다.

전성태 행자부 창조정부조직실장은 “이번 개방을 시작으로 국가중점 데이터 개방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관계부처 태스크포스(TF)를 꾸려 나갈 계획”이라며 “정부3.0 국가중점 데이터의 민간 활용성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부동산 등기제 56년만에 개선 검토…대법, 연구 착수 전체글 보기
이전글 [이슈추적] 광교법조단지 위탁개발 '예산낭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