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경기도지사(97)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이재명표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28일 수원에 문열어 |-이재명경기도지사

2019-10-28 14:54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72242050676 주소복사

이재명표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28일 수원에 문열어

<iframe name="fb_xdm_frame_https" tabindex="-1" title="Facebook Cross Domain Communication Frame" id="fb_xdm_frame_https" aria-hidden="true" src="https://staticxx.facebook.com/connect/xd_arbiter.php?version=44#channel=f3b426e17796d28&origin=https://view.asiae.co.kr" frameborder="0" scrolling="no" allowfullscreen="true" style="margin: 0px; padding: 0px; border: currentColor; border-image: none; overflow: hidden;" allowtransparency="true" allow="encrypted-media"></iframe>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광역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소상공인ㆍ전통시장 지원 전담기관인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을 28일 수원에 개원했다.


경기시장상권진흥원은 보다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지원을 통해 도내 자영업자와 전통시장, 소상공인의 자생력 강화와 지역경제의 모세혈관인 골목상권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경기도가 출연해 설립한 비영리 재단법인이다.


수원컨벤션센터 5층에 문을 연 상권진흥원은 경영기획본부와 사업본부 등 2본부, 7팀(기획, 인사재무, 연구개발, 소상공인, 시장상권, 교육, 지역화폐)체제로 54명이 근무한다. 초대 이사장에는 방기홍 한국 중소상인자영업자 총연합회장이, 초대 진흥원장에는 임진 전 경기도 정책개발지원단장이 각각 임명됐다.


진흥원은 앞으로 3개 권역 경영지원센터를 통해 전통시장ㆍ소상공인의 경영애로에 대한 통합처방과 창업부터 성장, 폐업ㆍ재기까지 생애주기별 원스톱 해결책을 지원하게 된다.


또 상권전체의 자체역량을 강화할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개발ㆍ보급을 추진한다. 아울러 31개 시ㆍ군의 '경기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홍보ㆍ유통 확대와 가맹점 통합관리를 수행하는 허브 역할도 담당한다.

나아가 지역별 특성을 반영한 소상공인ㆍ전통시장 정책을 추진하기 위한 조사ㆍ분석 및 연구개발을 실시한다.


이외에도 제조업의 근간인 소공인의 체계적 육성, 영세상인의 조직화와 협업화, 상인교육 등 자체역량강화, 사후관리(컨설팅ㆍ모니터링 등) 등도 담당하게 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피가 잘 통해야 건강한 것처럼, 경제도 순환이 잘돼야 살아난다"며 "우리가 가진 자원ㆍ기회가 순환이 잘되도록 하는 것이 정부의 역할이다. 경기도가 새롭게 모범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어 "경기시장상권진흥원이 소상공인ㆍ자영업자의 힘이 되길 바란다"며 "우리 경제의 미래는 골목상권에 달려있다고 생각한다. 모두가 함께 미래와 희망을 나눌 수 있는 사회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이재명 경기도지사, 임기 내 도 자체예산으로 4만1천세대 공공임대주택 공급하겠다 전체글 보기
이전글 이재명, 오래된 주택 매입해 골목가 자투리 주차장 만든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