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선거(경기.수원(120)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1)- 6.4지방선거 경기지역 기초단체장 매체별 여론조사 판세 분석- 신문 기 |2018선거(경기.수원

2014-06-02 10:5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01674392104 주소복사

[

(1)- 6.4지방선거 경기지역 기초단체장 매체별 여론조사 판세 분석- 신문 기사 / (2) - 염태영과 수원시 신문기사 모음 1,988가지/ (3) - 염태영 수원시장 후보 선거운동 종합 게재 #115회]_  

[수원시장 선거, 기호 2번, 염태영 후보, 새정치민주연합]_

http://blog.naver.com/jcyang5115/220017840606

*******( 中 제목 또는 내용 분리 )*******

[차례] -[아래 주소 접속 클릭하면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1)- 6.4지방선거 경기지역 기초단체장 매체별 여론조사 판세 분석- 신문 기사

http://blog.naver.com/jcyang5115/220017840606

- 아래 참조 -

(2)- [염태영 수원시장-{정책·공약·비전·어록·연설·활동·사설·칼럼·소식·보도·기사} 모음]_ [1,988가지]

http://ews21.tistory.com/16636

(3)- [염태영 후보 선거 운동 종합 게재- '염태영의 약속'/ 정책공약 메시지 #/ 선거운동 활동 내용/ 신문 기사 자료 등]

http://blog.daum.net/ews21/12772514

❋ {원하는 제목 또는 위치 찾아보는 방법} 

- 아래 참조 -


*******( 中 제목 또는 내용 분리 )*******

(1)- 6.4지방선거 경기지역 기초단체장 매체별 여론조사 판세 분석- 신문 기사

6.4지방선거 경기지역 기초단체장 매체별 여론조사 판세 분석
6·4 사전투표, 젊은층 vs 장·노년층 세대간 대결 '팽팽'
데스크승인 2014.06.02  | 최종수정 : 2014년 06월 02일 (월) 10:09:10   
   
▶클릭하면 이미지가 커집니다.

지난 대선때와 마찬가지로 젊은 층과 장·노년층의 세대간 대결 양상의 모습을 보였다.

특히 이번 6·4지방선거의 최대 변수로 꼽히는 40대는 이른바 ‘앵그리맘’, 50대는 ‘시니어 대디’의 투표율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지난달 30~31일 경기지역에서 실시된 6·4지방선거 사전투표율 분석 결과다.

1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공개한 사전 투표 결과에 따르면 경기지역 선거인 967만9천317명 중 10.31%인 99만8천26명이 투표했다.

대구 8%, 부산 8.9% 다음으로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준이다.

‘1939’젋은 층과 ‘5060’ 장·노년층이 거의 비슷하게 투표했다.

19세 이상 39세 이하는 22.48%, 50대와 60대는 22.40%로 팽팽했다.

젊은 층은 진보성향이 강하고 장·노년층은 보수성향이 강하다는 일반적인 분석틀에 비춰볼 때 양 세대 간의 팽팽한 대결이 펼쳐진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특히 이번 선거에서 야당이 정부·여당에 대한 ‘세월호 심판론’을 내세워 총공세를 펼치는 가운데 이들 세대 간 투표율과 투표성향이 최종 선거결과에도 그대로 드러날지 주목된다.

연령별로는 20대 이하가 14.08%로 가장 높았고, 60대 11.89%, 50대 10.51%, 70대 이상 8.65%, 30대 8.40% 순으로 뒤를 이었다. 이른바 ‘앵그리맘’이 포진해 있는 40대는 8.92%로 조사됐다. ,

실제 투표장으로 나온 유권자 숫자로 따져보면 30대 이하는 41만7천582명, 50대 이상은 37만4천505명이다. 30대 이하가 4만3천77명이 많았다. 40대는 20만5천939명이 투표했다.

   
 

사전 투표 결과를 성별로 분석하면, 남성의 투표율이 크게 높았다. 남성은 12.75%(61만5천905표), 여성 7.88%(38만2천121명)였다.

투표장에 나온 여성 유권자 38만2천121명을 연령별로 구분하면, 40대가 8만4천272명(22.05%)으로 가장 많았다. 30대 7만7천632명, 60대 이상 7만6천593명, 50대 7만3천644명, 20대(19세 포함) 7만980명 순이었다.

남성 유권자는 61만5천905명중 20대(19세 포함)가 17만7천182명으로 가장 많았고, 50대 12만2천107명, 40대 12만1천667명, 60대 이상 10만3천161명, 30대 9만1천788명 순이다.

연령별로 40대는 여성, 50대는 남성의 투표율이 약간 높았다.

지역별로는 가평군이 13.80%로 가장 높았고, 과천시 13.29%, 성남시 12.86%, 양평군 12.33%, 연천군 11.71%순이었다.

   
 

의정부시는 8.55%로 가장 낮았고, 구리시 8.61%, 안산시 8.55% 순이었다.

특히 ‘세월호 참사’의 여파가 계속되고 있는 안산시 단원구가 8.42%로 가장 낮았다.

전국 동시선거 기준으로 처음 실시된 사전투표율이 비교적 높게 나온 것과 관련, 전체 투표율 상승을 견인하는 것 아니냐는 전망이 나온다.

지난해 4·24 재·보궐선거의 첫날 투표율은 1.71%였고, 같은 해 10·30 재보선에서는 2.14%를 기록한 데서도 이번 선거의 사전투표율이 이례적으로 높다는 것은 알 수 있다.

일각에서는 어차피 투표를 할 사람들이 미리 나온 것이라는 평가도 있지만, 이례적으로 높은 투표율은 적극적인 투표 유인에 따라 투표장을 찾았고, 결국 4일 선거에서도 전체 투표율 제고로 이어질 것이라는 관측도 있다.

이복진기자/bok@joongboo.com

[관련기사]

여야 출마 기초단체장 선거구 29곳 판세 분석해보니…


**(내용 분리 )**

* 수원시 내용 확대



 

***( 小 제목 또는 내용 분리 )***

❋ {원하는 제목 또는 위치 찾아보는 방법}

- 주소 접속 또는 클릭하여

- Ctrl 키와 F 키를 동시에 누른 후, 찾을 내용란에 기재 후 Enter 키 누르기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1) 염태영 수원시장 후보자, 시민과 대화형식 유세 진행( 6월 2일 오후 7 전체글 보기
이전글 [(1) 염태영 수원시장 영상- 화서역이 달라집니다. 수원이 달라집니다./ (2)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