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아파트제공소식(24)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스크랩] [김인만 칼럼] 매도자 우위 시장에서 집 사려면 |닥터아파트제공소식

2014-09-23 06:1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11420780730 주소복사

자료출처 : 김인만 부동산 블로그

원문출처 : http://blog.drapt.com/imgrid/2894141411314182176

매도자 우위 시장에서 집 사려면

 

 

불과 몇 달 전만 해도 급매도 내놓아도 안 팔리던 집들이 최근 거래가 늘어나고 있고 심지어 일부 지역에서는 계약하자고 하면 주인들이 매물을 회수하거나 호가를 올리는 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일수 현장에서는 매도자한테 전화하기 무섭다는 말을 할 정도이다.

 

부동산시장이 매수자 우위 시장일 때는 매수자가 결정하면 계약이 되지만 최근 부동산시장이 매수자 우위에서 매도자 우위로 변하면서 매수자의 결정보다는 매도자의 결정이 더 중요해진

매도자 우위 시장 상황에서 집을 사고 싶은 매수자들은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

 

우선 현재 부동산시장 분위기가 부동산 대책의 일시적인 효과라고 판단하는 분이라면 기다려보는 것이 좋겠지만 단순 부동산대책만의 영향이 아니라 서울.수도권 입주물량감소, 매매 대비 전세비율 상승, 지방과 가격 격차 감소 등 여러 요소들을 감안하면 일시적이 현상이 아니라고 판단하는 실수요자나 투자자라면 서두르는 것이 좋다.

여기서 주의해야 할 점은 서두르되 효과적인 서두름이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매수자들이 하는 가장 큰 실수가 조금이라도 더 좋은 조건의 급매를 잡겠다는 욕심에 오히려 집주인인 매도자를 자극해서 매수자 스스로 집값을 올리는 모순적인 상황이 실제로 벌어지고 있다는 것이다.

 

집을 사려는 매수자들은 현장 부동산이 많이 있으니 조금이라도 더 좋은 조건의 급매물을 잡고 싶은 마음에 여러 부동산을 방문해서 물건을 찾아달라고 의뢰를 하게 되는데 현장 부동산 중개업소는 많지만 좋은 조건의 매물은 한정되어 있고 대부분 공유되어 있거나 집주인도 한군데 내놓은 것이 아니라 여러 부동산에 내놓기 때문에 집주인은 여러 부동산으로부터 전화를 받게 되고 집을 사려는 매수자가 여러 명이 있다는 착각을 할 수 밖에 없어서 매물을 회수하거나 호가를 올리는 경우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는 것이다.

, 실제 매수인은 1명인데 매도인이 느끼면 매수인은 여러 명인 것처럼 느끼게 되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집을 알아볼 때에는 여러 부동산을 방문하면 오히려 역효과가 발생하기에 부동산 방문은 여러 곳을 해도 좋지만 매수의사를 밝히는 부동산은 1-2곳 정도로 선택하는 것이 좋다.

 

현장 부동산을 정하면 매물을 선택해야 하는데 매도자 우위 부동산시장에서는 시세보다 저렴한 급매를 잡겠다는 생각보다는 현재 나와있는 시세에서 동, , 라인, 타입(내부구조), 인테리어상태가 좋은 최선의 집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특히 인터넷에 등록된 시세가 이런 분위기에서는 제때 반영이 안 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인터넷 시세 또는 몇 달 전 알아봤던 시세만 고집해서는 안 된다.

지나간 시세는 잊어버리고 현재 나와있는 매물 중 최적의 선택을 하는 것이 최선이다.

 

이렇게 부동산을 정하고 매물까지 정해지면 계약을 하게 되는데 매수자들은 아직도 최근 몇 년 간의 매수자 우위 부동산시장 분위기만 생각해서 집을 사면 당연히 가격조정을 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현재 분위기에서는 가격조정을 너무 고집할 필요는 없다.

물론 집주인이 흔쾌히 가격조정을 해주면 좋지만 기다리면 더 오르거나 다른 매수자들을 쉽게 찾을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진 집주인들이 굳이 가격조정을 해주면서 까지 집을 팔고 싶어 하지 않고 오히려 가격조정 이야기하면 기분 나빠하면서 안 팔겠다고 하는 일이 빈번하기 때문에 계약 하고자 한다면 부동산한테 가격조정이 가능하냐 물어보고 어려울 것 같다고 하면 무리하게 고집할 필요는 없다.

 

마지막으로 인기지역의 경우에는 분위기가 이렇다 보니 한정된 물건을 가지고 여러 매수자가 경쟁하는 구조이기 때문에 물건이 마음에 들면 최대한 빨리 결정을 한 후 가 계약금을 먼저 입금한 후 계약하는 것이 좋다.

내가 하고자 하는 집을 잠깐 순간에 다른 매수자한테 빼앗기는 일이 빈번이 발생하고 그렇게 빼앗기면 그 다음 물건은 가격이 올라가거나 같은 가격이면 동, , 라인, 타입 등 조건이 더 안 좋아질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정리를 하면 매도자 우위 부동산시장 분위기에서는 집을 사려고 결정한 매수자라면 빨리 움직이되 현장부동산 방문은 1-2곳 정도만 방문하고 가격대비 동, , 라인, 타입, 인테리어 상태 등 가장 좋은 조건의 매물을 선택 후 가격조정을 고집하지 말고 가 계약금을 먼저 입금 후 계약하는 것이 좋겠다.

 

감사합니다.


김인만 부동산연구소http://cafe.naver.com/atou1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스크랩] [김인만 칼럼] 바뀌는 청약제도, 청약전략은 전체글 보기
이전글 [스크랩] [김인만 칼럼] 부동산 중개수수료 합리적인 해법이 필요하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