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_전시.행사 등(1041)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따뜻한 위로 전하는 캘리그래피 전시회 열린다 |알림_전시.행사 등

2021-12-09 07:3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39003029791 주소복사

북수원도서관, 26일까지 '우리시 예술인 윤경숙 개인전 : 마음의 아토' 개최

고정희 life84940@naver.com

등록 2021.12.08 07:13:06

▲ 윤경숙 작가의 캘리그래피 작품 ‘감사하는 마음’

 

▲ 윤경숙 작가의 캘리그래피 작품 '그대 앞에 범이 잇다'

 

 

[정도일보 고정희 기자]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수원시민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전하는 아름다운 캘리그래피 작품 전시회가 열린다.

 

수원시 북수원도서관은 ㈔한국미술협회 수원지부와 함께 오는 26일까지 도서관 1층 갤러리에서 ‘우리시 예술인 윤경숙 개인전 : 마음의 아토(선물)’를 개최한다.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월요일·공휴일 휴관)까지 관람할 수 있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수원시에서 활동하는 서원(書園) 윤경숙 작가의 캘리그래피 작품 42점이 전시된다.

 

특히 연말을 맞아 시민들이 작품을 감상하면서 힐링할 수 있도록 ‘감사하는 마음’, ‘그대 앞에 봄이 있다’ 등 따뜻한 문구가 적힌 감성 손글씨를 중점적으로 선보인다.

 

수원에서 태어나 수원에서 거주하며 수원에서 활동하고 있는 윤경숙 작가는 1980년대 중반부터 서예를 시작해 필력을 쌓아온 예술인으로 감성 손글씨의 선구자로 평가받는다.

 

윤경숙 작가는 “작은 점에서 시작된 먹 바람의 여정은 흑백의 조형 언어 속에서 고유한 미를 찾아서 잇고자 한다”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시민들의 지친 마음에 ‘치유의 힘’을 선물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북수원도서관은 전문 작가뿐만 아니라 예술 활동을 하는 일반 시민작가들에게도 갤러리를 대관해 작품 전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고정희 의 전체기사 보기

Copyright © jungdoilbo.com All rights reserved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제10회 해우재 황금똥 그림잔치’ 대상은 ‘밤에서 아침으로 똥싸기’, ‘똥이 된 전체글 보기
이전글 나혜석 미술대전 25년 수상 작품 특별전시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