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경영.유통.(78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모든 금융거래는 카톡으로\'...베일 벗은 카카오뱅크 |*경제.경영.유통.

2015-12-01 05:56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48916991465 주소복사

'모든 금융거래는 카톡으로'...베일 벗은 카카오뱅크

2015년 12월 01일 화요일
         
카카오뱅크, 은행회관서 사업설명회 개최
카카오플랫폼 통한 거래비용 절감...간편결제·10% 내외 중금리 대출 등 제공
ddd.jpg
인터넷은행으로 선정된 카카오뱅크는 국민 97%가 사용하는 ‘카톡’을 통해 이어주고 넓혀주고 나눠주는 금융 서비스로 고객에게 혜택을 돌려주겠다고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30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사업계획 브리핑에서 혁신적인 중금리 대출과 수신 상품, 지급결제 시스템을 통해 이러한 목표를 달성하겠다고 설명했다.

카카오뱅크에는 카카오, 한국투자금융지주, KB국민은행, 넷마블, 로엔(멜론), SGI서울보증, 우정사업본부, 이베이, 예스24, 코나아이, 텐센트 등 11개사가 주주로 참여했다.

최대 무기는 카카오톡 플랫폼이다.

카카오뱅크는 3천800만 명이 하루 55회 사용하는 채팅앱인 카카오플랫폼을 통해 거래비용을 절감하고 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는 구상이다.

기존 은행이 많은 인력을 동원해 영업활동을 하거나 금리추가 혜택을 이용해 고비용 영업·마케팅에 의존한다면 카카오뱅크는 저비용으로 고객을 유치할 수 있다는 것이다.

카톡 메신저의 메뉴를 통해 카카오뱅크 아이콘을 광고하면 과거 사례에 비춰볼 때 200만 명의 다운로드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했다.

또 카카오택시 ‘첫 탑승시 이모티콘 증정’ 이벤트로 70만 명 이상의 고객을 모은 점을 들어 카톡 이모티콘 이벤트 등으로 손쉽게 고객을 끌어모을 것으로 내다봤다.

간편한 지급결제 시스템을 통해 중간 단계의 유통 부분을 대대적으로 혁신한다.

은행 측은 ‘앱투앱결제 방식’을 통해 고객과 판매자를 직접 연결하면 밴(VAN), 카드사 등의 수수료를 판매자와 고객에게 혜택으로 돌려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앱투앱결제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활용, 고객과 고객 또는 소비자와 판매자간에 직접 연결되는 방식이다.

카톡과 연동해 전화번호만으로 송금할 수 있는 간편 송금 서비스도 강점이다.

공과금도 카톡으로 청구받고, 낼 수 있어 고객 편의를 높일 수 있다.

여신에서는 차별화된 신용평가모델을 통한 중금리 시장 혁신을 목표로 한다.

이는 활동 고객수가 가장 많은 KB국민은행 등의 데이터, 모바일·온라인 활동 데이터에다가 카톡, 카카오스토리, 다음검색, 샵검색 등을 이용한 카카오뱅크만의 추가적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다.

카카오뱅크는 이러한 데이터를 활용해 10% 내외의 중금리 대출을 실행한다는 계획이다.

G마켓이나 옥션 등 오픈마켓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매출채권 및 재고자산 담보대출 상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기존 금융권에서 제공하지 않았던 소규모·단기 전월세 보증금 담보대출도 제공하기로 했다.

카카오뱅크는 이를 위해 1천만 회원의 모바일 부동산 중개업체인 ‘직방’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수신에서는 소셜 라이프에 최적화된 맞춤형 예·적금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카톡방에서 공동통장을 만들어 회비 관리를 할 수 있다. 예컨대 동창들과 제주도 여행 회비 모으기 등의 공동통장을 만들 수 있다는 것이다.

현금 이자 뿐만 아니라 이모티콘, 게임 아이템 등 다양한 형태로 수취가 가능하고 카카오유니버셜포인트를 통한 다양한 포인트 혜택도 가능하다.

이밖에 금융상태 점검, 상품추천, Q&A를 지원하는 인공지능 시스템인 ‘금융봇’을 사용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는 외부 핀테크 기업과 연계한 자산운용이나 P2P 대출 등 다양한 형태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서울시 권역별 매장 권리금 현황 전체글 보기
이전글 KT·카카오은행 내년에 문 연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