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지.전원.팬션.(308)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국방부 무단점유한 토지가액 경기도 내 6000억원 육박 |*토지.전원.팬션.

2017-11-28 10:54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11834069157 주소복사

국방부 무단점유한 토지가액 경기도 내 6000억원 육박

  • 권진안 기자
  • 승인 2017.11.27

[아시아타임즈=권진안 기자국방부가 공시지가로 5,889억원에 달하는 경기도내 사유지를 무단 점유한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이에 대한 피해보상에 국방부가 소극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어 해결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27 김중로 국민의당 의원이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경기도  국방부가 불법 점유한 사유지는  토지가액은 5,889(공시지가기준), 면적 1,684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올해 기준 국방부가 불법 점유한 전체사유지 가운데 토지가액은 무려 92%, 면적은 67% 달하는 수치다. 

지역별로 살펴보면무단점유 면적과 토지가액 면에서 모두 파주시가 월등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파주시  국방부 무단점유 지역  면적은 948금액도 공시지가 기준 3802억원을 기록했다경기도 전체 무단점유 토지 가운데 토지가액은 64.5%, 면적은 56.2% 달한다.


토지가액을 기준으로 파주시(3802억원), 고양시(915억원), 용인시(495억원), 평택시(141억원), 연천군(126억원순으로 경기도내에서 무단점유 토지가액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면적을 기준으로는 파주시(948), 연천군(296), 포천시(150), 양주시(110), 고양시(71)순으로 경기도내 무단점유 토지 면적이 넓은 것으로 밝혀졌다.

국방부에 따르면  접경 지역을 중심으로 무단점유 사유지의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무단점유 이유에 대해서는 일제강점기 이후 분단과 6.25전쟁을 거치면서 토지대장 등의 문서들이 많이 소실됐고토지 측량의 오류로 인해 국방부 시설이 무단으로 사용한 것으로 파악한다고 설명했다. 

국방부는 무단점유한 사유지가 발견될 경우이에 대해 매입임차반환 등의 절차를 거쳐 소유자들에게 보상한다고 밝혔지만소유주에게 무단점유 사실에 대해 미리 통보한 사실은 없는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되고 있다. 

김중로 의원은 소유주가 불법 점거 사실을 파악하지 못하고 있을 경우이에 대한 어떠한 보상도 받지 못해 통보의무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된다 앞으로 국방부와 관련 지자체와 함께 보상 문제가 원활이 진행될  있도록 노력할 이라고 밝혔다.


권진안 기자  kja@asiatime.co.kr 

<저작권자 © 아시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able 텍스트_관련콘텐츠 위젯 종료/ 문의 support@dable.io -->

권진안 기자 kja@asiatime.co.kr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토지수용권 확대해야 민간임대주택 늘어난다 전체글 보기
이전글 민간 개발 기부채납으로 지자체 재정부담 해소 - (민간이 개발해 지방자치단체에 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