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지.전원.팬션.(308)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 곡반정동 도시개발사업 추진 ‘빨간불’ |*토지.전원.팬션.

2014-11-07 09:3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15320623544 주소복사

수원 곡반정동 도시개발사업 추진 ‘빨간불’

감보율 50% 초과, 토지소유자 3분의 2 동의해야 사업추진 가능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2014.11.03 10:32:34 송고

도시개발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인 수원시 곡반정동 일원의 감보율이 50%가 넘을 것으로 예싱돼 사업추진에 비상이 걸렸다.

3일 수원시에 따르면 올초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대상 부지인 권선구 곡반정동 140-2번지 일원(28만㎡)에 대한 활용방안을 모색한 결과, 친환경 주거·상업·문화·공공 및 복지시설 등 복합단지를 조성키로 했다.

이를 위해 4월부터 곡반정동 일원에 대한 도시기본구상 및 타당성조사용역에 들어갔으나 9월 용역을 중단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로, 공원, 공용주차장 등 도시기반시설 확충 등으로 감보율(토지 구획의 정리에 따라 개인의 땅이 줄어드는 비율)이 50%가 넘을 것으로 예상돼 사전 토지주 의견수렴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실제로 도시개발법 시행규칙 제27의2 규정은 감보율이 절반을 넘으면 총 토지소유자의 3분의 2 이상 동의를 얻어 도시개발사업을 추진토록 하고 있다.

따라서 토지소유자를 대상으로 사업 찬반 설문조사를 진행 한 뒤 사업비 등 타당성을 검토해 사업추진여부를 결정키로 했다.

시는 지난달 16일부터 토지소유자들에게 설문조사서를 보내 찬반여부에 대한 의견수렴중이다.

해당 부지는 2006년 권선동 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부지로 결정됐다. 그러나 2009년 미국발 금융위기 이후 불어닥친 국내 부동산 경기 침체 영향으로 권선동 부지 매각이 벽에 부닥치면서 유휴지로 방치돼다 올해들어 복합단지 개발쪽으로 방향을 선회한 상태다.

시 관계자는 "현재 곡반정동 도시개발사업 추진여부에 대한 토지주 의견수렴을 위해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설문조사 결과와 타당성 검토 뒤 사업추진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jhk102010@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도내 토지거래 허가 사실상 전면 해제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고법-고검 분리되나...기재부 "광교땅 사겠다" 매입 타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