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주상복합(157)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정부 규제에도 뜨는 지역… 수용성 ‘수익형 부동산’ 관심 |*오피스.주상복합

2020-03-18 08:05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84486309284 주소복사

정부 규제에도 뜨는 지역… 수용성 ‘수익형 부동산’ 관심

이경운 기자

승인 2020.03.16 09:45

주택보다 규제 자유로운 오피스텔·지식산업센터·상가 반사이익

현대 테라타워 영통 투시도.

정부가 부동산시장 안정화를 위해 19번째 부동산 대책을 내놓은 이후 갈 곳을 잃은 시중 투자자금의 다음 행보에 관심이 쏠린다. 특히 폭발적인 관심이 이어졌던 일명 '수용성'(수원, 용인, 성남)에서는 아파트에 이어 수익형 부동산도 대거 출격을 앞둬 풍선효과 후보지로 눈길을 끈다.

'수용성'(수원, 용인, 성남) 지역의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지난 1월 기준 고공행진을 기록했다. 이 같은 상승세는 서울에 규제가 집중되면서 소위 교통편이 편리한 수도권 인근으로 관심이 이동한 '풍선효과'로 볼 수 있다. 규제 이후 상승세는 줄어들긴 했지만 저금리로 유동 자금은 넘치는데 서울 규제가 강해지다 보니 돈이 수도권 비규제지역으로 흘러들어 집값을 올리는 모양새다.

정부는 2·20 대책으로 수도권 부동산을 재차 옥죄고 나섰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달 20일 모든 조정대상지역의 전매 제한 기간을 소유권 이전등기일까지로 늘렸다. 조정대상지역의 전매 제한을 강화하면서, 새로 지정된 경기 수원, 안양, 의왕 등 5곳의 조정대상지역뿐 아니라 기존 조정대상지역에서도 사실상 입주 전까지 분양권 거래가 불가능해졌다.

또 담보대출비율도 강화했다. 주택담보대출비율을 60%에서 50%로 낮추고 주택 가격이 9억원을 초과할 경우에는 30%까지 낮췄다. 또 조정대상지역도 3억 원 이상 주택을 살 때는 자금조달 계획서 제출을 의무화하는 등 옥죄기에 들어갔다.

수원은 규제 이전과 이후에도 관심이 지속되고 있다. 지난 달 19일 청약 접수를 진행한 '매교역푸르지오 SK 뷰' 청약결과 최고 227.7대 1을 기록하며 역대 기록을 갱신했다. 이 아파트는 최고 당첨가점이 만점인 84점으로 확인되면서 이 지역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규제 이후에도 다소 낮아지긴 했지만 뜨거운 관심은 이어졌다. 지난 10일 경기 수원 권선구에 공급한 '쌍용 더 플래티넘오목천역'도 평균 16.64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을 기록했다.

부동산 전문가는 "정부가 조정대상지역 지정 등으로 규제를 강화해 입주시까지 전매가 제한되면서 상대적으로 규제에서 자유로운 수익형 부동산 상품이 주목받고 있다"며, "특히 수익형 부동산 중에서도 상대적으로 규제에서 자유롭고 다양한 세제혜택이 있는 지식산업센터에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투자자들의 관심이 더욱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수용성'(수원, 용인, 성남) 지역에서는 수익형 부동산 상품들이 분양을 앞둬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수원에서는 처음으로 테라타워브랜드 지식산업센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신원로 250번길 15에 조성되는 '현대 테라타워 영통'은 지하 2층~지상 15층으로 들어선다.

연면적은 약 9만 6,946㎡ 규모이며, 지식산업센터, 기숙사, 상업시설인 '브루클린381' 등이 함께 조성된다. 약 3만 4,000여 명의 임직원이 근무하는 삼성디지털시티와 인접해 풍부한 배후수요도 갖추고 있고, 용인~서울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등 이용이 편리한 광역 교통의 핵심 입지에 위치해 원활한 물류 이동이 가능하다.

경기 성남 고등지구에서는 GS건설이 '성남고등자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C1, C2, C3블록 일대에 조성되는 이 단지는 아파트 전용면적 84㎡ 364세대와 오피스텔 전용면적 22~52㎡ 363실 등 총 727세대 규모다. 단지는 대왕판교로와 용서고속도로,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도로 등을 가까이서 이용할 수 있다.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상대원동 223-27번지 일원에서는 지식산업센터인 센터M이 분양을 진행한다. 지하 3층~지상 15층 규모의 제조형 공장, 섹션형 오피스, 근린생활시설, 오피스텔형 기숙사 복합시설 631실로 구성된다.

저작권자 © 국토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망 수익형부동산 분양정보 무료 등록 하세요 전체글 보기
이전글 강도높은 부동산 규제에 아파트 대신 오피스텔.상가로 눈길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