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아파트.단독(120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국민 70% "국내 양극화 주범은 부동산…수도권 집값 고평가" |*주거.아파트.단독

2020-03-29 07:3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85435024890 주소복사

국민 70% "국내 양극화 주범은 부동산…수도권 집값 고평가"

입력 : 2020.03.28 17:33:54 수정 : 2020.03.28 17:34:17

[자료 제공 = 엘림넷]

국민 10명 중 7명이 국내 경제양극화의 주범으로 부동산을 꼽았다. 특히 수도권 지역의 부동산 가격이 고평가돼 있다는 평가가 많았다.

엘림넷 나우앤서베이는 최근 패널 2320명(남성 1204명, 여성 1116명)을 대상으로 `부동산과 토지공개념에 관한 의견조사`라는 주제의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응답자 구성은 자가 주택 보유자가 1416명(남성 752명, 여성 664명) 61%, 전세 주택 보유자가 556명(남성 283명, 여성 273명) 24%, 월세 주택 보유자 296명(남성 142명, 여성 154명) 13%, 기타 주택 보유자가 52명(남성 27명, 여성 25명) 2%이었다.

`현재 수도권 아파트 가격에 대한 귀하의 생각은?`에 대해 질문한 결과 `버블 상태(35%)`, `고평가(35%)`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했고, `저평가(15%)`, `적정(9%)`, `매우 저평가(6%)` 등이 뒤를 이었다.

주거 형태별로 교차분석을 한 결과 모든 집단에서 수도권 아파트 가격이 `고평가` 또는 `버블 상태`라고 선택한 응답자들이 60%가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수도권 아파트 가격 수준을 `버블 상태`라고 응답한 비율은 자가 주택 거주 응답자 집단에서 가장 낮은 32%를 보였고 다른 집단은 모두 40% 이상으로 나타났다.

`현재 우리나라 양극화는 어느 정도 수준이라고 생각하십니까?`에 대해 질문한 결과 `경계 (31%)`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하였고, 그다음으로 `심각(29%)`, `매우 심각(14%)`, `주의(13%)`, `관심(13%)` 순으로 나타났다.

`현재 우리나라 양극화는 어느 정도 수준이라고 생각하십니까?`에 대해 주거 형태별 교차분석을 실행한 결과 모든 집단에서 `경계` 이상의 단계를 선택한 응답자들이 70%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 양극화 심화의 주원인은?`에 대한 질문에는 `부동산 소유 불균형 (27%)`이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했고 그다음으로 `부모의 직업적 신분에 따른 차별 대우(15%)`, `금융자산 불균형(15%)`,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임금 격차(11%)`, `연줄에 의한 취업 기회의 불평등(9%)`, `정규직/비정규직 임금 격차(9%)`, `직무(직업)별 임금 격차(6%)`, `교육 수준의 불평등(3%)`, `개인의 노력(3%)`, `개인의 타고난 능력(2%)` 순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투기 억제를 위해 가장 효과적인 정책 수단은?`이라는 질문에는 `다주택자 보유세/양도소득세 중과(23%)`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했고, 그다음으로 `다주택자 상속세 중과(16%)`, `공공 임대 주택 공급 확대(14%)`, `주택 보유 제한 제도 도입(13%)`, `재개발/재건축 완화로 민간 공급 확대(11%)`, `개발이익/초과이익 환수 강화(9%)`, `부동산 담보 대출 제한(8%)`, `주택 임대사업자 요건 강화(6%)`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설문의 응답자는 전국의 10~60대의 남자 1204명, 여자 1116명, 총 2320명으로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03% 포인트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동산

0

상권/창업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연말까지 전국 공공주택 8만5479가구 입주자 모집 ​ 전체글 보기
이전글 GS건설, 27일 수원 ’영통자이’ 사이버 견본주택 오픈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