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장현국(113)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 출신 장현국 도의원, 제10대 후반기 의장 \'확정\' |경기도의회(장현국

2020-06-17 04:4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92336995242 주소복사

수원 출신 장현국 도의원, 제10대 후반기 의장 '확정'

제10회 경기도의회 후반기 의장 후보로 더불어민주당의 장현국(수원7. 왼쪽 세번째)의원이 선출됐다. 부의장으로는 진용복(용인3. 왼쪽 첫 번째)의원, 문경희(남양주2. 오른쪽) 의원이, 당 대표의원은 박근철(의왕1. 왼쪽 두 번째) 의원이 각각 선출됐다.

16일(화) 오후, 더불어민주당은 경기도 의정의 최대 이슈였던 제10대 경기도의회 후반기 의장 후보에 “지방의회 위상 UP”을 강조했던 3선의 장현국 후보(수원7)를 선출했다.

장 후보는 강력한 라이벌이었던 안산 출신의 3선, 김현삼(안산7)후보와 결선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을 벌여 제10회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의 후보로 선출됐다. 함께 후보 경쟁에 나선 성남 출신의 3선 조광주의원(성남3)은 결선에 오르지 못했다.

이와 더불어 부의장 후보로는 남양주 출신의 3선, 문경희(남양주2) 의원, 용인 출신의 진용복(용인3) 의원이 확정됐다.

의회 규정상 도의회 의장과 부의장은 다수당의 몫이며 다음 달인 7월 7일 임시회 본회의를 열어 전체의원들의 투표로 최종 선출한다.

“민주적인 의회, 도민을 섬기는 의회였는지 다시 되돌아보겠다"는 말로 후보 수락 연설을 시작한 장 후보는 여러 공약 중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을 특히 강조하며 법안 통과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한편 민주당 대표 의원에 선출된 의왕 출신의 재선, 박근철(의왕1) 의원은 경쟁 후보인 고양 출신의 민경선(고양4) 의원을 따돌렸다.

금 번 민주당의 대표 의원에 선출된 박근철 의원은 "1,370만 경기도민과 132명의 민주당 의원들이 함께 소통하고 나아갈 수 있도록 앞장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더불어 민주당은 경기도의회 재적의원 총 141명 중 132명을 차지해 94%의 점유율에 육박하고 있으며 그 뒤로 5명의 미래통합당과 2명의 정의당, 그리고 민생당과 무소속이 각 1명씩 자리 잡고 있다.

저작권자 © 새수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1)=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 ‘여성의원 역량강화 워크숍’ 참석 / (2)=경 전체글 보기
이전글 경기도의회 의원 기사 모음[(1)=경기도의회 박옥분 위원장 외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