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서1·2동.고등동(40)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가로주택정비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 ( 곽호필 수원시 도시정책실장과 LH |-화서1·2동.고등동

2018-02-13 07:4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18475673805 주소복사

수원시, 가로주택정비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 ( 곽호필 수원시 도시정책실장과 LH(한국토지주택공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노후 건축물 밀집한 가로 구역에서 진행, 사업기간 3년 안팎

(아시아뉴스통신= 정은아기자) 기사입력 : 2018년 02월 12일 17시 47분

12일 경기 수원 고등동주민센터에서 열린 '가로주택정비사업 주민설명회'(사진제공=수원시청)
경기 수원시는 12일 곽호필 수원시 도시정책실장과 LH(한국토지주택공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등동주민센터에서 '가로주택정비사업 주민설명회'를 진행했다.

노후 건축물이 밀집한 가로(街路, 도로) 구역에서 이뤄지는 '가로주택정비사업'은 종전 가로를 유지하면서 소규모로 노후 주거지 환경을 정비하는 사업이다.


정형화된 가로체계를 갖춘 노후 단독주택지에 적합한 사업이다.

1만㎡ 미만 가로구역이 사업 대상이고, 토지 등 소유자 80% 이상·토지 면적 2/3 이상에 해당하는 토지 소유자가 동의하면 사업을 진행할 수 있다.

전체 건축물 중 노후·불량건축물 비율이 2/3 이상이어야 한다.

대규모 정비사업과 달리 '정비계획 수립'·'구역지정'·'추진위원회 설립' 단계를 거치지 않고, 곧바로 조합을 설립할 수 있다.

보통 8년 이상 걸리는 정비사업 기간을 3년 안팎으로 줄일 수 있어 구도심 정비사업의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수원시는 해당 지역 주민들이 동의하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LH 관계자는 "LH가 조합과 함께 공동사업시행자로 참여하면 사업을 안정적으로 추진할 수 있고, 미분양 주택을 인수해 주민 부담을 덜어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곽호필 도시정책실장은 "가로주택정비사업은 대규모 재개발·재건축 사업과 달리 주민이 선택하고, 주민이 주인이 돼 추진하는 사업"이라며 "낙후된 주거환경이 개선되고 주민들 삶의 질이 높아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정책/계획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초교 증축비 92억 부담” LH 통큰 결단에 수원고등지구 개발 ‘속도’ 전체글 보기
이전글 LH, 사람보다 돈벌이…수원 고등지구 아파트 부지 반토막 - (기존 역세권으로 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