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華城평택龍仁오산(400)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용인 뉴스테이\' 영덕지구 개발 기약없다… 2022년 준공목표도 흔들 |(華城평택龍仁오산

2019-05-10 04:3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57430643998 주소복사

'용인 뉴스테이' 영덕지구 개발 기약없다… 2022년 준공목표도 흔들
  •  김수언
  •  기사입력 2019.05.09



13만9천551㎡ 규모 2년전 지정 불구 공사 지지부진… 자족시설용지 세부계획도 전무



9일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 옛 아모레퍼시픽 공장 이전부지의 모습. 경기도가 지난 2017년 도내 첫 번째 민간기업형 임대주택(뉴스테이) 공급촉진지구로 지정한 곳이지만, 아직까지 개발이 더딘 상태로 남아있다. 노민규기자
경기도가 도내 첫 번째 ‘뉴스테이 공급촉진지구’로 지정한 용인 영덕지구 개발이 정체돼 있다.
 
해당 부지 내 자족시설용지의 구체적인 세부계획이 수립되지 않아서인데, 오는 2022년 준공을 예정했던 당초 계획 역시 흔들리고 있는 상태다.
 
9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2017년 6월 8일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 751-3번지 옛 아모레퍼시픽 공장 이전부지(13만9천551㎡)를 기업형 임대주택(뉴스테이) 공급촉진지구로 지정했다.
 
이는 도가 지정한 첫 번째 뉴스테이 사업지구다. 뉴스테이는 중산층의 주거 안정을 위해 도입된 민간기업형 임대주택이다. 사업자는 정부로부터 주택도시기금 저리 융자, 택지 할인 공급, 인허가 혜택 등의 지원을 받는다.
 
해당 부지는 아모레퍼시픽이 2012년 5월 오산으로 공장을 이전한 뒤 방치돼 왔다. 용인뉴스테이개발㈜이 2015년 12월 지구 지정을 제안했으며, 이후 용인시의 도시기본계획 변경, 전략환경영향평가, 관계 기관 협의, 경기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등을 거쳤다.
 
사업지구 내에는 뉴스테이 1천890세대와 경기행복주택 등 공공임대주택, 연구시설·자족시설 부지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도는 이 사업으로 모두 2천37억 원의 개발이익이 발생하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뉴스테이 건립·운영으로 1천88억 원, 자족(상업)용지 매각에 따른 발생비용 949억 원 등이다.
 
하지만, 이같은 대형 사업이 현재까지 눈에 띄는 움직임 없이 지지부진한 모양새다.
 
영덕지구 개발사업은 지난해 8월 ‘민선7기 이재명 경기도지사 인수위원회’의 특별조사를 받기도 하는 등 우여곡절을 겪어왔다.
 
당시 인수위는 민선 6기 임기 3일을 앞둔 시점에서 용도변경 등 지구계획이 승인됐다며 특정기업에 막대한 개발이익과 낮은 공공기여, 토지수용과정에서의 재산권 침해 의혹 등을 제기한 바 있다.
 
그러나 조사결과, 사업 추진과정에서의 위법사항은 발견되지 않았다. 당시 이같은 분위기 탓에 사업 역시 경직될 수 밖에 없었다는 분석도 나온다.
 
사업이 정체되고 있는 가장 큰 이유는 2만8천㎡에 달하는 자족시설용지의 세부계획이 수립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뉴스테이가 들어설 7만9천㎡, 행복주택이 건립될 3천㎡의 주택시설용지(8만3천㎡)에 대한 도의 지구계획승인은 지난해 6월 27일 완료됐다. 도로와 공원 등 기반시설용지와 5천㎡에 달하는 연구시설용지 역시 승인이 떨어진 상태다.
 
자족시설용지에 대한 계획이 마련된 후 도의 승인을 거쳐야 이후 각종 인허가 절차가 진행될 수 있는 만큼, 계획 수립의 추진 속도가 관건인 상황이다.
 
자족시설용지에는 벤처기업집적시설의이나 판매, 업무, 문화 및 집회시설 등 기타시설이 들어설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사업을 맡은 민간업체가 자족시설용지의 세부계획을 수립, 도에 승인을 받아야만 사업의 진전이 이뤄질 수 있다”며 “도는 행정절차만 진행할 뿐이라 사업진행은 가늠이 안된다”고 말했다.
 
해당 업체 관계자는 “현재 명확히 진행되고 있는 게 없어 말해줄 수 있는 부분이 없다”며 “내부 검토 및 부지 용도를 두고 경기도와의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수언기자/soounchu@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경기도, 평택 포승지구에 '스마트도시' 도입 전체글 보기
이전글 용인 보정·마북 일대 플랫폼시티 사업 ‘급물살’… 3기 신도시 국책사업 해당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