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華城평택龍仁오산(43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용인테크노밸리 조성 \'급물살\'...5월 중 특수목적법인 설립 |-華城평택龍仁오산

2015-03-25 14:40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27262004654 주소복사

용인테크노밸리 조성 '급물살'...5월 중 특수목적법인 설립
데스크승인 2015.03.25  | 최종수정 : 2015년 03월 25일 (수) 00:00:01
   
 

용인시가 첨단산업 거점 육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공공산업단지 ‘용인테크노밸리’ 사업이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시는 용인시의회 197회 임시회에 상정한 ‘용인테크노밸리(구 덕성산단)’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관련 특수목적법인(SPC) 설립 조례와 출자 동의에 대한 안건이 24일 통과됐다고 밝혔다. 

통과된 안건은 특수목적법인 설립자본금의 20%(10억원)를 시가 출자하는 내용이다. 

이로서 용인테크노밸리는 지난해 7월 경기도와 용인시, ㈜한화도시개발이 ‘용인테크노밸리 조성과 관련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이후, 본격적으로 정상 추진이 가시화된다. 

용인시는 다음달 시의회 임시회에 특수목적법인에 출자할 자본금 예산과 사업에 참여할 ㈜한화도시개발, ㈜한화건설과의 주주간 협약서를 시의회에 상정할 예정이며, 5월 중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할 계획이다. 

현재 ‘용인테크노밸리’는 사전입주기업 접수 중으로 기업들로부터 폭발적인 관심을 얻고 있어 향후 분양 전망이 밝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시는 지난해 11월부터 진행한 용인테크노벨리 사전 입주의향기업 접수를 이달 31일에 마무리한다. 입주의향기업은 이달 24일 현재까지 155개 업체로부터 약 80만㎡가 접수됐다. 이는 분양 예정면적(약 60만㎡)을 약 34% 초과한 것이며 이에 앞서 시가 자체적으로 접수한 71개, 34만여㎡를 합칠 경우 분양 예정면적 약 90%를 초과한 것이다. 

시는 올 하반기 중 기업 수요에 맞는 맞춤형 산업단지 조성계획을 확정한 후 2016년 중 공사에 들어가 2018년 말 단지 조성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용인테크노밸리는 최적의 접근성을 갖춘 입지조건, 산업시설용지(건폐율 80%, 용적률 350%) 3.3㎡당 160만원대 예정으로 인근 산단 분양가(3.3㎡당 255만원~418만원) 대비 저렴한 점, 복합용지(산업시설 및 상업업무·물류·주거 등 지원시설 복합설치 가능용지)제도가 반영될 예정으로 토지 활용도가 높은 점 등 다양한 강점을 지녔다. 

정찬성·천진철기자/ccs123@joongboo.com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정찬민용인시장, 산단조성 ‘귀재’… 2017년까지 20개 목표 상향조정기사입력 2 전체글 보기
이전글 8년 묶였던 화성 송산그린시티 국제테마파크 개발 또 지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