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華城평택龍仁오산(431)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용인 플랫폼시티 탄력?…토지주 “사업 성공 위해 협력” |-華城평택龍仁오산

2020-06-22 05:5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92773121371 주소복사

용인 플랫폼시티 탄력?…토지주 “사업 성공 위해 협력”

토지주, 대책위 구성하고 용인시 등과 협상에 나서기로

(용인=뉴스1) 김평석 기자 | 2020-06-21 17:39 송고

인쇄 확대 축소

용인플랫폼시티 토지주들이 지난 20일 용인시청 야외음악당에서 주민대책위원회 창립 총회를 하고 있는 모습.(대책위 제공)© News1

용인플랫폼시티 사업지의 토지주들이 주민대책위원회를 창립하고 사업 주체인 경기도, 경기도시공사, 용인시, 용인도시공사와 토지보상, 재정착 등에 대한 협상에 나서기로 했다.

주민대책위는 지난 20일 오후 2시 용인시청 야외음악당에서 창립 총회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대책위는 이날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용인시와 경기도에 적극 협력하고, 회원들의 권익증진과 효율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노력하기로 결의했다.

대책위는 앞으로 이재명 경기도지사, 백군기 용인시장, 용인시의회, 경기도의회, 도와 시의 간부공무원 등을 차례로 면담하고 사업의 성공을 위해 협력하면서 회원들의 권익보호를 위해 활동할 방침이다.

김병돈 위원장은 “용인시, 경기도, 국토부, 의회, 국회가 사업의 성공을 위해 적극 협력해 줄 것을 기대한다”며 “토지소유자, 지장물 소유자, 권리보상 대상자 등 모든 회원이 정당한 보상을 받고, 세입자 등 거주자들이 재정착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플랫폼시티 예정지 일원.(뉴스1 DB) © News1

용인플랫폼시티는 용인시 기흥구 보정·신갈·마북 일원 275만여 ㎡를 대상으로 5조9600여억 원이 투자되는 도시개발사업이다.

첨단산업과 상업, 주거, 문화·복지 공간이 어우러진 자족도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정부가 지난해 5월 7일 발표한 제 3기 신도시 건설계획에도 포함돼 있다.

사업은 경기도시공사가 95%, 용인도시공사 5%의 지분을 가지고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 3월 용역이 발주돼 개발계획 수립, 실시설계, 인허가 절차가 진행 중이다.

앞서 용인시는 지난 4월 플랫폼시티 토지주 1320명에 공문을 보내 ‘토지사용 동의’를 요청했다.

ad2000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평택시 황해 평택 포승(BIX) 지구,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 전 필지 분양완료- 전체글 보기
이전글 화성 송산 K-City에 자율주행 기술개발 위한 혁신성장지원센터 조성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