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LH.공공(298)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땅 장사꾼 캠코?…수원 농식품교육원 땅값 올려 매각 추진 |*부동산(LH.공공

2014-06-04 16:1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01866261708 주소복사

땅 장사꾼 캠코?…수원 농식품교육원 땅값 올려 매각 추진
데스크승인 2014.06.04  | 최종수정 : 2014년 06월 04일 (수) 00:00:01   

수원 농식품공무원교육원 이전 부지를 매입한 캠코가 제대로 된 활용계획을 수립하지 않고 토지 용도 변경 후 매각하는 방안을 추진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부동산 가치만 끌어올려 매각하려는 것인데, 수원시는 이 부지를 교육연구시설 및 R&D연구단지 활용계획을 수립한 후 매각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캠코는 이달 초 수원시에 공공청사인 부지 용도를 제1종일반주거지역으로 풀어줄 것을 요구했다.

캠코는 수원공군기지로 인한 높이 및 개발제한, 개발시 기부채납 및 사업기간 장기화 등을 감안할 때 공공청사 용도 폐지후 매각하는 것이 가장 적합하다는 입장이다.

캠코는 2011년 11월 수원시 서둔동 213―10번지 일대 농식품공무원교육원을 612억원을 매입했다.

청사 용도가 폐지되면 매각 가격이 상향될 것으로 예상된다.

수원시는 단순 매각할 경우 난개발이 예상돼 교육연구시설 및 R&D단지 개발계획(지구단위계획)을 수립한 후 매각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입장을 국토부에 전달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 부지는 서호 및 여기산과 인접해 있어 국립농어업박물관 및 R&D시설을 지원할 수 있는 일자리 창출 중심의 시설로 활용하는 것이 적합하다”면서 “현행법에 지자체와 협의하도록 돼있는 만큼 수원시 의견이 반영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캠코와 국토부는 용도변경후 매각하는 것이 적합하다는 입장이지만 수원시와 충분한 협의를 거쳐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만구기자/prime@joongboo.com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LH, 도내 9개블록 단지내상가 17호 분양 전체글 보기
이전글 LH, '종합심사낙찰제' 최초 시범사업 발주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