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LH.공공(298)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LH, \'종합심사낙찰제\' 최초 시범사업 발주 |*부동산(LH.공공

2014-06-02 08:11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01664311637 주소복사

LH, '종합심사낙찰제' 최초 시범사업 발주
'수원 호매실지구 B8블럭 아파트 공사' 첫 대상
2014년 06월 02일 (월) 이화연 기자 lhy@suwon.com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1일 국정과제로 추진중인 종합심사낙찰제의 첫 시범사업을 오는 2일부터 입찰공고 한다고 밝혔다.

첫 시범사업 대상은 '수원 호매실지구 B8블럭 아파트 건설공사'로 약 590억원(430가구)규모다.

종합심사낙찰제는 정부가 발주기관·업계·전문가와 함께 현행 최저가낙찰제의 대안으로 마련한 제도로서, 공사수행능력·가격·사회적 책임 등을 종합심사해 낙찰자를 결정한다.

평가항목은 ▲공사수행능력(45점) ▲가격(55점) ▲사회적책임(가점) ▲계약신뢰도(감점)로 구성되어 있다.

우선 공사수행능력 항목은 '공사품질 확보'를 중점 평가한다.

해당업체가 기존에 수행한 공사의 품질을 나타내는 '시공평가결과' 점수비중을 1/3만큼 반영해 시공자가 고품질의 공공시설물을 시공토록 유도했다.

'가격' 항목은 덤핑입찰 방지를 위해 평균적인 시장가격을 써낸 업체가 높은 점수를 받도록 설계했다.

가격이 낮을 수록 높은 점수를 부여한다. 다만 최저가낙찰제와 달리 모든 세부공종의 가격을 평가해 기준보다 가격이 낮은 공종이 있을 경우에는 가격점수를 감점한다.

'사회적 책임' 항목은 건설안전(과거 건설현장 재해 발생 비율), 건설인력 고용(고용탄력성, 임금체불 횟수), 공정거래(하도급업체와 상호협력 정도, 공정거래법·하도급법 위반 횟수) 등을 평가한다.

'계약신뢰도'는 입찰시 제출한 핵심기술자 배치계획, 하도급 이행계획 등의 적정한 이행을 담보하기 위한 것으로 이를 위반할 경우에는 향후 입찰에서 불이익을 받게 된다.

LH에 따르면 첫 시범사업 대상인 '수원 호매실지구 아파트 건설공사'는 6월부터 2개월간 종합심사를 거쳐 8월 중순께 건설업체 선정 이후 바로 착공에 돌입할 것으로 보인다.

LH는 이번 시범사업의 시행이 높은 품질의 시설물을 시장에서 인정하는 적정한 가격으로 건설하는 종합심사낙찰제가 새롭게 시작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이화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땅 장사꾼 캠코?…수원 농식품교육원 땅값 올려 매각 추진 전체글 보기
이전글 평택 소사벌은 되고 수원 세류는 안된 이유?…'선호평수·미래투자' 탓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