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특례시(1699)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소상공인에 2천만원 \'특례보증\'…총 100억원 규모 |▣수원특례시

2019-02-13 10:31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50021481459 주소복사

수원시 소상공인에 2천만원 '특례보증'100억원 규모



최종수정 2019.02.13


수원시 소상공인에 2천만원 '특례보증'…총 100억원 규모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 수원시가 제1금융권 신용대출이 어려운 관내 소상공인을 위해 올해 100억원 규모의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지원한다.


소상공인 특례보증은 신용등급이 낮고 담보가 부족한 소상공인들이 시중 은행에서 '무담보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돕는 제도다. 


수원시가 일정 금액을 보증기관에 출연하면, 보증기관은 지역 소상공인의 제1금융권 신용대출을 보증해 주는 방식이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달 말 경기신용보증재단에 10억원을 출연했다.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출연금을 기반으로 수원시 소상공인의 신용대출을 총 100억원까지 보증하게 된다.


소상공인 한 사람이 시중 은행에서 무담보 신용대출로 빌릴 수 있는 금액은 최대 2000만원이다.  

      
--> 

특례보증 대상은 수원에서 사업자등록을 한 후 6개월이 지난 소상공인이다. 수원에 거주하는 소상공인은 사업자등록 후 2개월만 지나면 신청할 수 있다.


지원은 경기신보의 특례보증금액이 소진될 때까지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이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정책/계획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이전글 수원·화성·오산시장 모여 상생 위한 '산수화' 그린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