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개발(종합(438)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부진한 주택정비사업 ‘지상 주차장 허용’ 카드 꺼내 |▲재개발(종합

2014-05-13 08:1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399936762265 주소복사

수원시, 부진한 주택정비사업 ‘지상 주차장 허용’ 카드 꺼내
부동산 경기 침체 영향에 재개발 사업장 등 22곳 중 정상 추진은 1곳에 불과
2014년 05월 13일 (화)  지면보기   |   8면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수원시가 주택정비사업 활성화를 위해 정비사업지구에 지상주차장 설치를 허용키로 했다.

시는 12일 이 같은 내용의 수원시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 조례 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다음 달 2일까지 주민 의견 수렴에 들어갔다.

그간 수원지역에 추진 중인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이 부동산 경기 침체 영향으로 지지부진한 상태다. 실제로 22개 재개발·재건축 사업장 중 정상 추진 중인 곳은 화서동 팔달1구역 1곳뿐이고, 나머지는 취소 및 해산(111-2, 113-2, 113-5, 115-4구역)됐거나 진척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

시는 이에 따라 정비사업 활성화를 위해 재개발·재건축 등 모든 정비사업지구에 대해 지상주차장 설치를 허용키로 했다.

현재 지구단위계획 수립지침은 100% 지하에만 설치토록 돼 있다. 다만 예외적으로 문화재보호구역이나 비행안전구역과 같이 높이 제한을 받는 지역에 한해 건축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상주차를 허용하고 있다. 
이를 모든 정비사업지구로 확대하는 것이다.

정비사업지구에서는 전체 가구 수의 80% 이상을 전용면적 85㎡ 이하로 건설하면 5%, 이 조건을 충족하면서 50% 이상을 전용면적 60㎡ 이하로 건설하면 15%까지 지상에 주차장을 설치할 수 있다.

시는 입법예고가 끝나면 다음 달 조례규칙심의위원회를 거쳐 오는 7월 시의회 임시회에 조례안을 제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지부진한 정비사업 활성화를 위해 모든 정비사업지구에 지상주차장을 설치할 수 있도록 허용할 계획”이라며 “개정조례안이 7월 시의회 임시회를 통과하면 시행에 들어간다”고 말했다.
 

     심언규 기자님의 최신기사
 경기도 여자컬링팀 염윤정 합류 하루 5시간 훈련하며 부활 다짐
 도내 체육전공 대학생들 재능기부
 수원시, 어린이공원 모래 놀이시설 140곳 ‘클리닝’
 웹캠 해킹 사생활침해 삼성 PC는 걱정 없다

입력시간  2014.05.13 :  
심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호일보(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시, '정비사업 취소지구' 최대 12억원 보조 전체글 보기
이전글 ‘가로주택정비’사업 추진 탄력붙는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