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식(이슈(3089)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 서남권 발전 위한 고색 역세권 개발 본격화 |-수원시 소식(이슈

2019-11-02 07:40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72648032358 주소복사

수원 서남권 발전 위한 고색 역세권 개발 본격화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10.31 16:14                      




고색역세권 기본계획 수립 관련 주민간담회 개최
내년 8월 개통 앞둔 고색역 주변 지역혁신거점 삼아
‘고색역세권 기본계획 수립 및 도시계획시설결정 관련 주민간담회’가 31일 평동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렸다.(사진=수원시)
‘고색역세권 기본계획 수립 및 도시계획시설결정 관련 주민간담회’가 31일 평동행정복지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렸다.(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낙후됐던 수원 서남권의 발전을 견인할 '고색 역세권 개발이 본격화된다.

수원시는 31일 평동행정복지센터 3층 대회의실에서 ‘고색역세권 기본계획 수립 및 도시계획시설결정 관련 주민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는 고색역세권 기본계획을 포함한 도로확충 교통분석 결과와 도시계획시설결정 추진방향 및 절차를 설명하고 주민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내년 8월 개통예정인 고색역과 대중교통의 환승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자전거 및 보행자우선도로 등 보행자 중심 교통체계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보행자우선도로는 도로 중앙에 차도가 아닌 인도가 설치되고 일반도로는 주변부로 배치되는 방식으로 신설된다.

고색역이 개발되면 유입인구로 인해 고색역부터 산업단지를 연결하는 중심도로가 혼잡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중심도로 폭을 확장하고 양측에 보도 및 자전거도로를 설치할 예정이다.

더불어 역세권 중심에 주민자치센터, 도서관, 커뮤니티 공간, 창업지원시설 등 공공청사 및 문화시설을 확보해 서남부권의 부족한 문화시설을 보충한다는 방침이다.

황구지천과 중보들공원, 서호천을 연결하는 녹지축을 만들어 산업단지로부터 유입되는 미세먼지의 차단숲 역할을 하도록 조성한다.

시는 이처럼 고색역 인근에 상업과 업무, 주거와 문화기능이 전략적으로 배치되면 자족적인 삶이 가능한 지역혁신거점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시 관계자는 “고색역 남측에 위치한 수원일반산업단지를 배후로 상업기능이 연계되면 구도심에 새로운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시, 국토교통부와 스마트시티 챌린지 워크숍 전체글 보기
이전글 LH, 경기 수원 공공임대 설계 당선작 선정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