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식(이슈(3107)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쿡앤셰프.News> 수원·화성·오산시 / \'산수화 상생협력협의회\' 출범식, |-수원시 소식(이슈

2019-05-29 05:01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59073714614 주소복사

<쿡앤셰프.News> 수원·화성·오산시 / '산수화 상생협력협의회' 출범식,

- 주민대표, 시장, 국회의원, 시·도의원 등 24명으로 구성
- 세 도시 상생발전과 협력사항 제안하고, 심의·의결 하는 역할
- '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도시경쟁력 강화' 위해 공동 노력
마종수 기자 | majo4545@daum.net | 입력 2019-05-29



▲ 염태영 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곽상욱 오산시장과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 등이 출범식 후 손을 맞잡고 있다.

2018년 5월 28일 염태영 수원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곽상욱 오산시장은 6.13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한자리에 모여 ‘산수화 상생협력발전’을 선언하고, “민선 7기 출범 후 수원·화성·오산 상생발전을 위한 협력기구를 구성하자”고 약속했다.

정확히 1년이 지난 2019년 5월 28일 화성시 융건릉에서 염태영·서철모·곽상욱 시장이 다시 만나 수원·화성·오산시가 참여하는 ‘산수화 상생협력협의회’ 출범식을 열었다. 세 도시는 지난해 11월 ‘산수화 상생협약’을 체결하고, 공동번영과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산수화’는 오산의 ‘산’, 수원의 ‘수’, 화성의 ‘화’를 조합해 만든 이름이다. 산수화의 꽃말은 ‘영원한 사랑, 불변, 지속’이다.  

▲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부터), 서철모 화성시장, 곽상욱 오산시장이 비전선언문을 함께 들고 있다.

상생협력협의회는 세 도시 주민대표를 비롯해 시장, 지역 국회의원, 시·도의원 등 24명(각 8명)의 위원으로 구성된다. 실질적 협력을 바탕으로 한 ‘자치분권의 새로운 표준 모델’을 제시하는 역할을 한다. 또 세 도시 간 상생발전과 협력사항을 제안하고, 심의·의결한다. 이번 협의회 출범으로 수원・화성・오산시 권역 시티투어 활성화, 대중교통 연계노선 확충, 재난관리 협력체계 구축 등 상생협력·교류 사업이 더욱 탄력 받을 것으로 보인다.

세 도시는 출범식 후 ‘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도시경쟁력 강화를 위한 산수화 상생협력 비전’을 선언했다. 세 도시는 역사·문화적 공동체로서 문화 상생 협력사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하고, 교육·교통·환경 등 주민 편익·발전을 위한 다양한 분야 사업을 발굴한다. 또 지역 간 갈등 현안과 긴급재난사고 발생 시 협력·지원 체계를 가동해 공동으로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염태영 시장은 “세 도시 사정을 가장 잘 아는 24분이 산수화 상생협력협의회 위원으로 선임됐다”며 “상생협력협의회가 세 도시의 상생발전을 위해 앞장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강소기업 수원 유치·잔류 방안 신속히 마련하라”… 염태영 수원시장, 주요현안회의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화성간 경계조정 빨라진다… 편입 반발 등은 숙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