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식(이슈(3087)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비롯한 38개 지방자치단체 참여하는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 수원에서 첫 |-수원시 소식(이슈

2018-10-19 06:20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39897639515 주소복사

수원시 비롯한 38개 지방자치단체 참여하는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 수원에서 첫발

이호준 기자 hojun@kyeonggi.com 노출승인 2018년 10월 17일
▲ 수원시 비롯한 38개 지방자치단체 참여하는 _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_, 수원에서 첫발

▲ 염태영 수원시장이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 창립 기념 국제 심포지엄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수원시를 비롯한 38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하는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가 17일 이비스 앰배서더 수원 호텔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첫발을 내디뎠다.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는 시민 행복을 최우선 정책 목표로 설정하고, ‘더불어 행복한 지역공동체’를 추구하는 지방자치단체 간 협력을 위해 창립한 단체다. 협의회는 앞으로 ▲도시유형별 행복지표 공동개발 ▲분기별 행복정책포럼 개최 ▲국제회의 ▲회원 지자체 간 행복정책 현장 견학 등 행복 실현을 위한 주요 정책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총회에서는 김승수 전주시장과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김주수 경북 의성군수가 공동회장으로 선출됐고, 김승수 전주시장은 상임회장으로 추대됐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 7월 서울 강남구청에서 열린 ‘협의회 창립을 위한 준비위원회’에서 준비위원장으로 추대, 지난 2개월간 협의회 창립을 진두지회 해왔다.

이날 협의회는 총회 후 수원시정연구원 주관으로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 창립 기념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국민총행복(GNH)과 지방정부의 역할’을 주제로 한 심포지엄은 염태영 수원시장의 환영사에 이어 첸초(Chencho) 부탄 국민총행복위원회 기획국장, 페브리스 머틴(Fabrice Murtin) OECD 통계부 선임연구원, 이가리 히로미 일본 아라카와-구 자치총합연구소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이재은 수원시정연구원장 등이 참여하는 종합토론으로 이어졌다.

첸초 기획국장은 국민총행복(GNH)의 4대 요소로 ▲지속 가능하고 공정한 사회, 경제적 발전 ▲환경 보존 ▲문화 보존·발전 ▲굿 거버넌스(민관협력)를 제시했으며, 페브리스 머틴 선임연구원은 OECD에서 추구하는 행복정책 방향을 설명했다. 이가리 히로미 자치총합연구소장은 일본 아라카와구의 총행복도 향상 정책을 발표했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종로구는 2015년을 ‘행복 원년의 해’로 삼고, 주민의 실질적 행복 증진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종로행복드림 프로젝트’를 추진했다”면서 “주민과 함께 행복정책을 만들고 범시민운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환영사에서 “모두가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사람이 중심이 되는 포용적 도시 성장을 담보할 정책을 만들고 시행해야 한다”면서 “지방정부는 중앙정부 정책을 선도하는 행복정책의 실험장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호준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형 주거복지정책 시민아이디어 공모 대상 선정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도시공사, 3년연속 ‘웹 접근성 품질 인증’ 획득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