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식(이슈(3093)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나들가게\' 활성화 위해 두팔 걷어붙인다 |-수원시 소식(이슈

2018-05-12 09:41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26085677781 주소복사

수원시, '나들가게' 활성화 위해 두팔 걷어붙인다

수원시, 수원시나들가게협의회 등 4개 기관과 '수원시 나들가게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입력 2018-05-11

 

수원시, _나들가게_ 활성화 위해 두팔 걷어붙인다2
한균덕 수원나들가게협의회장, 성인섭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서민경제본부장, 염태영 수원시장, 주행종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수원센터장, 송철재 수원시소상공인연합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가 골목상권 활성화, '나들가게' 자생력 강화를 위해 적극적인 지원에 나선다.

수원시는 1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수원시소상공인연합회, 수원시나들가게협의회와 '수원시 나들가게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나들가게를 비롯한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 참여 기관들은 나들가게 육성·지원을 위해 주어진 책임을 다하고 '나들가게 육성 지원사업' 수행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기로 했다.

특히 수원시나들가게협의회는 점주 간 소통과 점주들의 참여를 독려하기로 했다.

협약식 후에는 '나들가게 육성 지원사업 설명회'가 열렸다.

수원시는 지난 4월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주관한 '2018년도 나들가게 육성 선도지역 지원사업' 사업 추진 자치단체로 선정된 바 있다.

수원시는 2020년까지 국비 8억 원, 시비 4억 원 등 12억 원을 투입해 경기침체와 소비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는 나들가게를 체계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는 사업비 3억 2000만 원을 투입해 ▲모델숍 지원(점포 현대화·특화코너 육성) ▲경영개선, 시설개선 지원 ▲점주 역량 강화 교육 ▲조직화 지원(공동세일전 등) ▲나들가게 홍보 ▲지역특화사업 개발·보급 ▲전담관리사 운영 등으로 나들가게의 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다.

'나들가게'는 대형할인마트·대기업슈퍼마켓(SSM) 진출로 어려움을 겪는 동네 슈퍼를 육성하기 위한 정부의 지원사업 명칭이다.

'정이 있어 내집 같이 드나들고, 나들이하는 마음으로 가는 가게'라는 의미다. 점포 면적이 165㎡ 미만인 음식료품 위주 종합소매업체(동네 슈퍼)로 수원시에는 106개 점포가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골목슈퍼가 경영전략·가격경쟁력을 갖춘 '작지만 강한 나들가게'로 지역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면서 나들가게 점주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골목상권은 지역경제를 뒷받침 하는 기반이자 지역경제의 뿌리"라며 "소상공인이 지역경제의 근간으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나들가게 지원사업에 대한 문의는 수원시 지역경제과(031-228-2681)·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031-259-7433)으로 하면 된다.

수원=이기환 기자 ghl3310@

 

http://www.joongdo.co.kr/main/view.php?key=20180511010004524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시, '소셜믹스형' 임대주택 200호 공급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시, ‘악취영향지도’ 만들기 나서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