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식(이슈(3087)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유스호스텔, 기공식 열고 첫삽...하루 200명 수용 규모- (···염태영 |-수원시 소식(이슈

2018-04-11 11:06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23412375704 주소복사

수원시 유스호스텔, 기공식 열고 첫삽...하루 200명 수용 규모- (···염태영 수원시장, "청소년들이 교류하는 공간 되길 바란다"···)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8. 04. 10



수원시 유스호스텔, 기공식 열고 첫삽
염태영 수원시장이 ‘수원시 유스호스텔’ 기공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제공 = 수원시


염태영 수원시장, "청소년들이 교류하는 공간 되길 바란다"

수원시는 10일 권선구 서호로 32 현지에서 ‘수원시 유스호스텔’ 기공식을 열었다.

유스호스텔은 2015년 농촌진흥청이 전주로 이전하면서 남겨진 (구)농어촌개발연수원을 증·개축해 조성한다.

대지면적 2만 8592㎡, 연면적 5605.44㎡(리모델링 5208.44㎡, 증축 397㎡) 규모로 본관동, 숙소동, 캠프장(캠핑데크 25면)과 부속동 등이 들어선다. 야외공연장, 운동장, 산책로 등 부대시설도 조성된다.

본관동에는 사무실과 수련시설, 숙소 등이 들어선다. 1일 2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다. 2019년 1월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부지매입비 290억원, 공사비 95억원, 기타 비용 등 397억원이 투입된다.   


수원시 유스호스텔은 수원시가 ‘체류형 관광도시’로 거듭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수원시는 유스호스텔 운영으로 단체 여행객, 특히 미성년자(학생) 여행객들의 숙소 부족 문제가 어느 정도 해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염태영 시장은 기념사에서 “관광자원이 풍부한 수원시는 청소년들의 수학여행 코스로 손색없지만, 대규모 인원을 수용할 유스호스텔이 없어 여행 수요를 맞출 수 없었다”면서 “유스호스텔이 문을 열면 많은 청소년과 가족 단위 관광객이 이곳을 찾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유스호스텔에서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될 것”이라며 “우리 시 청소년들이 다른 지역, 다른 나라 청소년들과 교류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시 유스호스텔, 조감도

수원 유스호스텔 조감도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시, '2019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 유치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시, 수원형 시민어울림 복지주택 200호 확보한다- (···곽호필 도시정책실장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