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식(이슈(3093)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 화성(華城) 500억투입 2단계 복원된다 |-수원시 소식(이슈

2015-07-26 05:1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37855594318 주소복사

수원 화성(華城) 500억투입 2단계 복원된다

최종수정 2015.07.22




수원 화성 일부인 팔달문 전경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세계문화유산 수원 화성(華城)이 '2016 수원화성 방문의 해'를 맞아 새롭게 탈바꿈한다.

수원시 화성사업소는 2020년까지 500여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화성행궁을 포함한 화성(華城) 2단계 복원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소는 팔달구 장안동 정조로 일대에 500㎡ 규모의 조선시대 시전을 본뜬 한옥 아케이드형 상가를 건축, 전통공예품 쇼핑거리로 조성한다. 또 같은 지구에 한옥의 구조와 역사, 과학적 우수성 등을 전시하는 한옥기술전시관을 연면적 940㎡ 규모로 건립한다.

화서문 주변에는 주민이 이용하는 체육시설, 휴게시설, 회의실 등 문화시설 3동(棟)을 한옥으로 짓는다. 수원시를 한옥이 아름다운 관광도시로 부각시키기 위한 전략이다.

사업소는 아울러 행궁광장 주변 3600여㎡ 부지에 상설공연장을 건립해 현재 신풍루에서 공연하는 무예24기와 정조 등을 주제로 한 연극ㆍ뮤지컬 등 상설 공연를 올리기로 했다.


사업소는 이외에도 장안구 하광교동 국립보훈원 뒷산에 있던 사직단과 팔달구 신풍동 화성유수부 제2청사 이아 등 미복원 시설을 고증해 복원하고, 팔달구 남수동 화성 동남각루를 해체 보수하는 등 수원화성의 복원과 원형 보존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지성호 화성사업소장은 "'2016수원 화성 방문의 해'를 맞아 한국의 대표 성곽인 수원 화성을 알리기 위해 다양한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며 "문화적 자원의 지속 가능한 개발을 통해 화성의 이미지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시, 국내 최초 R&D단지 정보화 모델 구축_ (시장 염태영) 전체글 보기
이전글 경기도, 농생대 14만㎡ 주거용지로 변경 요구…수원시 '불가'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