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소식(이슈(3093)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비행장 대체 440만평 규모 군공항 건설 - 비행장 이전사업에 6조900 |-수원시 소식(이슈

2015-04-16 10:4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29148926719 주소복사

수원비행장 대체 440만평 규모 군공항 건설 - 비행장 이전사업에 6조9000억원 소요…내년 최종 후보지 발표 - (이용호 수원시 도시정책실장은 15일 시청에서 브리핑을 갖고...)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2015.04.15 13:48:59 송고
이용호 수원시 도시정책실장은 15일 시청에서 수원 군공항 이전사업 등 시정현안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사진제공=수원시청 © News1


수원 군 공항(수원비행장) 이전에 따라 새로 건설되는 군 공항의 규모가 1455만여㎥(440만평)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용호 수원시 도시정책실장은 15일 시청에서 브리핑을 갖고, “1년여에 걸친 국방부, 공군사령본부, 수원시간 공동협의체 운영을 통해 지난달 20일 국방부에 수원 군공항 이전건의서를 최종 제출했다”며 “새로 건설되는 군 공항은 현재 수원 군공항의 190만평보다 2.3배가 큰 440만평으로 계획했다”고 밝혔다.

수원비행장 이전은 이전 자치단체에 신공항을 지어주고 기존의 공항 부지를 넘겨받는 기부 대 양여 방식으로 추진된다.

시는 국방부에 제출한 이전건의서 최종안을 통해 수원비행장 이전에 6조9000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분석했다.

군공항 이전건설에 5조원, 수원비행장 개발에 7800억원, 이전주변지역 지원에 5100억원 등 금융비용 등 기타 6100억원 등이 소요된다.

이 실장은 이와 관련, “군공항 건설지역 주민들에게 최소 5000억원 이상 지원된다면 호응도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군공항 이전후보지에 대한 공모를 받아 내부 검토 및 평가위원회 평가를 거쳐 내년 최종후보지를 선정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국방부는 5~6월중 이전건의서 평가 및 결과 발표를 거쳐 올 하반기 국제정세에 맞는 국가전략 요충지를 선정해 예비이전후보지 2~3곳을 발표할 예정이다.

시는 예비이전 후보지가 발표되면 경기도, 해당 지자체와 지역주민들과 함께 공동협의체를 구성해 경주 방폐장, 평택 주한미군기지 이전사업 등 유사사례에 걸맞는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시 자체적으로도 갈등관리 분야 전문가와 교수 등 10~15명으로 갈등관리 자문위원회를 구성·운영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현행 정부 주도의 사업추진방식이 주민갈등을 증폭시키고, 사업장기화의 우려가 높은 만큼 주민들의 자발적인 유치신청이 가능한 공모방식이 병행·추진될 수 있도록 법령개정 등을 국방부에 협의할 방침이다.

신규 공항은 후보지 선정 뒤 5년내 완공될 예정이다. 이후 수원비행장에 대한 개발이 이뤄진다.

시는 수원비행장(522만1000㎡)의 45.7%인 283만1000㎡를 분양해 사업재원을 마련할 계획이다. 토지이용계획은 주거용지 138만㎡, 상업용지 15만5000㎡, 도시지원시설용지 85만3000㎡ 등으로 수립됐다.

이 실장은 “수원 군공항 이전은 이전지역 지자체와 지역 주민들의 협의없이는 불가능하다”며 “따라서 이전 추진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갈등사안에 대해 단계별 갈등관리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경기도, 해당 지자체, 주민 등으로 공동협의체를 구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jhk102010@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음식점 경영진단 메뉴개발 마케팅 "수원시가 돕는다"_ 수원시(시장 염태영)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시, 정조테마 상설공연장 건립 추진_ 수원시(시장 염태영)

맨위로